휴가철 자동차보험 사고…렌터카 및 10·20대에서 ‘급증’
휴가철 자동차보험 사고…렌터카 및 10·20대에서 ‘급증’
  • 안창현 기자
  • 승인 2017.07.23 12: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뉴시스

[이지경제] 안창현 기자 = 여름 휴가철, 장거리 운행 증가 등으로 자동차보험 사고가 평상시 대비 2.4%, 피해자는 4.3% 증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보험개발원은 최근 3년간 여름 휴가철(7월20일∼8월15일) 자동차보험 사고발생 현황을 분석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고 23일 밝혔다.

휴가철에 운전 경험이 적은 저연령 운전자와 렌터카 운전자 사고가 특히 증가했다.

10대 및 20대 사고운전자의 휴가철 1일 평균 사고는 평상시 대비 각각 27.4%, 5.1% 높게 나타났다.

또 휴가철 이용량이 증가하는 렌터카의 경우도 사고 건수가 10.6% 늘었다. 이중 10대와 20대 저연령 운전자 사고가 평상시 대비 각각 46.5%, 27.0% 크게 증가하는 것으로 확인됐다.

사고 피해자도 20세 미만에서 두드러졌다. 10세 미만 피해자는 평상시 대비 28.1%, 10대는 26.3% 증가했다. 방학기간과 겹치면서 어린이나 청소년 자녀를 동반한 차량운행이 증가하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보험개발원 관계자는 “즐겁고 안전한 휴가를 위해서는 전좌석 안전벨트 착용 및 충분한 휴식을 통한 졸음운전 예방이 필요하다”며 “장거리 운행 전 차량점검으로 최상의 차량 컨디션을 유지해야 한다”고 조언했다.


안창현 기자 isangahn@ezy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