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부화재, 오토바이 운전자보험으로 ‘배타적사용권’ 획득
동부화재, 오토바이 운전자보험으로 ‘배타적사용권’ 획득
  • 안창현 기자
  • 승인 2017.07.25 14: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동부화재

[이지경제] 안창현 기자 = 동부화재(대표이사 김정남)는 지난 10일 출시한 ‘참좋은 오토바이 운전자보험’이 6개월의 배타적 사용권을 획득했다고 25일 밝혔다.

보험업계 최초로 오토바이 운전 중 상해 및 비용 손해 등을 종합적으로 보장해주는 11종의 특약을 개발한 점이 높이 평가됐다. 이에 따라 다른 보험사는 향후 6개월간 유사한 상품을 개발해 판매할 수 없다.

동부화재는 상품기획 단계부터 보험소외 계층으로 방치돼 온 오토바이 운전자의 다양한 보장 영역을 발굴하는 데 중점을 두고 개발을 진행했다.

특히 오토바이의 운전 용도 및 연령에 따라 요율을 세분화해 출·퇴근용으로 오토바이를 타는 고객뿐만 아니라 배달 및 퀵서비스에 종사하는 고객까지 가입 가능하도록 했다.

또 오토바이 사고시 많이 발생하는 골절, 안면열상, 인대파열 진단비 및 보복운전 피해위로금 등 오토바이 운전 사고에 특화된 다양한 보장을 추가한 것도 특징이다.

동부화재 관계자는 “보험사각 지대를 해소하는 신시장 개척과 운전용도 및 연령별로 세분화한 맞춤형 요율을 개발한 것에 대한 독창성과 노력을 인정 받은 결과”라고 말했다.


안창현 기자 isangahn@ezy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