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손해보험, 자동차보험료 인하 행렬 동참…개인용 1.5%↓
KB손해보험, 자동차보험료 인하 행렬 동참…개인용 1.5%↓
  • 안창현 기자
  • 승인 2017.07.26 09: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지경제] 안창현 기자 = KB손해보험도 자동차보험료 인하 대열에 합류한다. 이로써 동부화재를 시작으로 현대해상, 삼성화재에 이어 KB손보까지 손보사 ‘빅4’가 모두 자동차보험료를 인하했다.

KB손해보험(대표이사 양종희)은 최근 손해율 개선에 따라 내달부터 자동차보험료를 인하한다고 26일 밝혔다.

개인용 차량의 경우 책임개시일 8월21일 기준 1.5%를 인하하고, 업무용 차량은 8월26일 기준 1.6% 인하한다.

지난해 실시된 경미사고 수리비 지급기준 신설, 외제차량 렌트비 현실화 등 제도개선에 힘입어 손해율이 감소했고, 이에 따라 손익개선 효과와 향휴 손해율 개선 추이를 감안한 것으로 알려졌다.

KB손보의 자동차보험 손해율은 올해 상반기 누계 기준으로 77.8%이다. 이는 전년도 상반기 누계 기준에 견줘 약 3.6% 개선된 수준이다. 손해율이란 고객이 낸 보험료 중에서 보험금으로 지급되는 비율로 업계에선 약 78%를 적정 손해율로 보고 있다.​​

KB손해보험 관계자는 “앞으로도 자동차보험 개선 효과가 소비자들에게 돌아갈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보험료를 조정해나갈 예정”이라며 “현재 판매하고 있는 대중교통이용할인 특약과 마일리지, 자녀, 블랙박스 장착 할인 특약 등을 가입하는 고객이라면 할인폭이 더욱 크게 느껴질 것"이라고 말했다.​​


안창현 기자 isangahn@ezy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