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공헌] 현대해상, 서울바른세상병원에 ‘마음心터’ 도서관 개관
[사회공헌] 현대해상, 서울바른세상병원에 ‘마음心터’ 도서관 개관
  • 안창현 기자
  • 승인 2017.07.26 15: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현대해상

[이지경제] 안창현 기자 = 현대해상은 지난 25일 서울 금천구에 위치한 서울바른세상병원에 현대해상 도서관 ‘마음心터’를 개관했다고 26일 밝혔다.

마음心터는 현대해상이 2015년부터 문화예술사회공헌네트워크와 공동으로 시작한 사회공헌활동이다. 중소병원 및 종합병원에 도서관을 건립해 환자와 보호자, 지역주민에게까지 양질의 도서와 문화공간을 제공하기 위해 기획됐다.

현대해상은 마음心터를 통해 심리적으로 위축되고 약해지기 쉬운 환자와 보호자들이 정서적 안정과 심적 어려움을 이겨낼 수 있도록 매년 3개 병원에 도서관을 건립하고 있다. 지금까지 지원한 도서는 총 8000여권에 달한다.

또한 심리적 안정에 도움이 되는 색채 심리치료 아트테라피(Art Therapy) 프로그램과 아동환자들을 위한 구연동화 및 그림자연극 등의 프로그램도 제공하고 있다.

특히 이번 마음心터 개관을 위해서 현대해상 직원들이 봉사활동을 통해 손수 도서분류, 책장정리, 바코드입력 등의 도서관 개관준비를 도왔으며, 글을 읽기 어려운 다문화가정 아동환자들을 위해 직원들의 목소리 재능기부로 제작된 동화책을 기증해 의미를 더했다.

신대순 현대해상 상무는 “현대해상 ‘마음心터’ 도서관이 환자들과 보호자들이 정서적 안정을 되찾고, 지친 몸과 마음을 쉬게 할 수 있는 문화공간으로 거듭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현대해상은 올해부터 마음心터 사업을 전국으로 확대해 8월에는 대구의료원, 전주수병원에도 마음心터 도서관을 건립할 계획이다.


안창현 기자 isangahn@ezy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