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드뉴스] 분양가 상한제, 부동산 가격 안정 vs 투기 조장
[카드뉴스] 분양가 상한제, 부동산 가격 안정 vs 투기 조장
  • 남경민 기자
  • 승인 2017.11.13 0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지경제] 남경민 기자 = 분양가 상한제란 택지비와 건축비 등 원가를 고려한 분양가를 산정한 후 그 이하로 분양하도록 하는 제도다. 지난 2015년 4월 폐지 이후 2년 6개월만에 부활했다.

분양가 상한제 대상으로 지정되면 아파트 분양가를 주변 시세보다 평균 10% 이상 낮게 책정해야 한다. 

분양가 상한제 부활이 부동산 가격 안정을 불러올 것이라는 긍정적인 반응도 있지만 투기과열 우려 목소리도 높다. 정부의 투명한 평가 기준이 절실하다.


남경민 기자 nkm@ezy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