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농협카드, 지진피해 고객 대상 긴급 금융 지원
NH농협카드, 지진피해 고객 대상 긴급 금융 지원
  • 문룡식 기자
  • 승인 2017.11.20 15: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NH농협카드

[이지경제] 문룡식 기자 = NH농협카드는 지난 15일 포항에 발생한 지진으로 피해를 입은 고객을 대상으로 긴급 금융서비스를 지원한다고 20일 밝혔다.

금융서비스 지원 대상은 행정관서의 ‘피해사살확인서’를 발급받은 피해지역의 농업인 및 주민이다.

신청 고객은 최대 내년 3월31일까지 신용판매 및 단기카드대출(현금서비스), 일부결제 금액이월약정(리볼빙) 대금에 대한 출금보류 등록이 가능하다. 출금보류 등록기간 동안 발생한 지연이자와 연체료는 전액 면제된다.

또 피해고객이 NH농협카드의 장기카드대출(카드론)을 신청할 경우 3개월 동안 카드론 최저금리도 제공한다.

NH농협카드의 긴급 금융서비스는 전국 NH농협 영업점 및 NH농협카드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문룡식 기자 bukdh@ezy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