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장] 설빙, 캄보디아 진타이룽 기업과 '마스터 프랜차이즈' 계약 체결
[현장] 설빙, 캄보디아 진타이룽 기업과 '마스터 프랜차이즈' 계약 체결
  • 남경민 기자
  • 승인 2017.12.04 16: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윤만(왼쪽에서 두 번째) 설빙 회장이 박계윤(왼쪽부터) 설빙 총괄 상무, 롱디몬쉐 주한 캄보디아 대사, 넬리 진타이룽 대표, 케빈 진타이룽 임원과 기념촬영 하고 있다. 사진=조성진 기자
정윤만(왼쪽에서 두 번째) 설빙 회장이 박계윤(왼쪽부터) 설빙 총괄 상무, 롱디몬쉐 주한 캄보디아 대사, 넬리 진타이룽 대표, 케빈 진타이룽 임원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조성진 기자

[이지경제] 남경민 기자 = 한국의 디저트 카페 설빙이 4일 서울 송파구 소재 설빙 석촌호수 동호점에서 캄보디아의 ‘진타이룽(Jin Tai Roong Co. Ltd)’ 기업과 마스터 프랜차이즈 계약을 체결했다.

진타이룽은 캄보디아 최초의 5성급호텔인 인터컨티넨털 호텔의 소유주로 호텔업 외에 태양열 사업 등을 운영하고 있는 기업이다.

설빙 관계자는 “캄보디아는 현재 젊은 중산층이 확대되면서 외식, 디저트에 대한 선호도가 높아지고 있기 때문에 설빙도 충분한 가능성이 있을 것이라 판단하고 있다”며 “태국에 이어 캄보디아에서도 설빙이 자리잡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며 빙수라는 디저트로 더운 동남아 시장을 공략할 것이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업무 협약식에는 설빙과 캄보디아 기업 임원을 비롯해 주한 캄보디아 대사가 참여했다.


남경민 기자 nkm@ezy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