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장] 김동연·박용만, '혁신성장 옴부즈만'과 합심
[현장] 김동연·박용만, '혁신성장 옴부즈만'과 합심
  • 이한림 기자
  • 승인 2018.01.15 11: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5일 서울 중구 상의회관에서 열린 \'혁신성장 옴부즈만\' 출범식에서 김동연(왼쪽부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조광수 연세대학교 정보대학원 교수, 박정호 SK텔레콤 대표이사 사장, 박용만 대한상공회의소 회장과 기념촬영하고 있다. 사진=조성진 기자
김동연(왼쪽부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15일 서울 중구 상의회관에서 열린 '혁신성장 옴부즈만' 출범식에서 조광수 연세대학교 정보대학원 교수, 박정호 SK텔레콤 대표이사 사장, 박용만 대한상공회의소 회장과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조성진 기자

[이지경제] 이한림 기자 = 기획재정부와 대한상공회의소는 15일 서울 중구 상의회관에서 '혁신성장 옴부즈만' 출범식을 열고, 신성장 초대 옴부즈만으로 박정호 SK텔레콤 사장, 조광수 연세대학교 정보대학원 교수를 위촉했다.

혁신성장 옴부즈만은 기업이 혁신 현장에서 느끼는 애로사항을 해소하고, 지원을 위한 규제 개선을 추진하는 등 정부와 민간기업을 이어주는 가교 역할을 수행할 예정이다. 

김동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혁신성장 옴부즈만은 우리 경제·사회의 모든 부문에서의 혁신을 통해 생산성과 효율성을 높이고, 우리 경제와 사회가 한 단계 업그레이드 돼 지속 가능한 경제, 발전을 만들기 위한 것"이라며 "기업과 현장의 목소리, 아이디어나 규제를 포함한 많은 소리를 듣겠다"고 말했다.


이한림 기자 lhl@ezy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