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공헌] 오비맥주, ‘세계 물의 날’ 맞아 맑은 하천 만들기 캠페인 진행
[사회공헌] 오비맥주, ‘세계 물의 날’ 맞아 맑은 하천 만들기 캠페인 진행
  • 남경민 기자
  • 승인 2018.03.22 16: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오비맥주
사진=오비맥주

[이지경제] 남경민 기자 = 오비맥주는 22일 UN(유엔)이 지정한 ‘세계 물의 날’을 맞아 서울 강남구 탄천 일대에서 '맑은 하천 만들기 캠페인'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오비맥주 본사 임직원들은 이날 탄천 청담교 일대에서 수질 개선에 도움이 되는 특수제작 ‘흙공’을 직접 물속에 던지며 하천을 정화하는 체험 활동을 벌였다.

오비맥주에 따르면 ‘흙공’은 미생물 활성액과 발효촉진제, 황토 등을 반죽하고 발효해 만들어 하천 바닥에 던지면 수심이 깊은 곳에서 분해되면서 하천의 자정 능력을 강화하고 악취를 제거하는데 효과가 있다.

오비맥주 관계자는 “물은 인류의 가장 소중한 자원인 동시에 맥주의 핵심 원료이기도 하다”며 “환경 보전을 핵심 경영 이념으로 삼고 있는 기업으로서 깨끗한 물 지키기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한편 경기도 이천과 충북 청주, 광주광역시에 위치한 오비맥주 3개 생산공장 직원들도 ‘세계 물의 날’을 기념해 공장 인근 하천 일대를 돌며 환경 정화 활동을 벌였다. 이날 생산공장 직원들은 하천 둔치 쓰레기 줍기와 수상 오물 제거, 하천 밑바닥 청소 작업을 실시하고 물 절약 실천을 위한 환경 표어 대회 등을 진행했다.


남경민 기자 nkm@ezy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