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장] BMW코리아 ‘M 클래스’ 개막전 성료…현재복 1위
[현장] BMW코리아 ‘M 클래스’ 개막전 성료…현재복 1위
  • 이민섭 기자
  • 승인 2018.04.23 12: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BMW코리아
현재복 MSS 선수가 지난 22일 경기도 용인 에버랜드 스피드웨이에서 열린 'BMW M 클래스' 개막전 경기에서 1위로 결승선을 통과하고 있다. 사진=BMW코리아

[이지경제] 이민섭 기자 = BMW코리아는 지난 22일 경기도 용인시에 위치한 용인 에버랜드 스피드웨이에서 열린 ‘2018 CJ 대한통운 슈퍼레이스 챔피언십’ M 클래스 개막전 경기를 성료했다고 23일 밝혔다.

BMW M 클래스는 대한자동차경주협회(KARA)가 공인한 슈퍼레이스 챔피언십의 정식 클래스로 BMW M4 단일 차종으로 경주가 진행되는 원메이크 레이스다. 총 상금은 1억원. 

M 클래스 개막 경기에는 총 13명의 선수가 출전했으며 현재복(MSS) 선수가 27분46초690을 기록해 1위를 차지했다. 이어 김효겸(MSS)과 이서영(피카몰레이싱) 선수가 각각 27분51초565, 27분54초990을 기록해 2위, 3위에 올랐다.

한편 BMW코리아 M 클래스 경기는 향후 3년 간 ▲용인 에버랜드 스피드웨이 ▲영암 KIC ▲인제 스피디움 등 국내 주요 레이스 트랙에서 6회 진행될 예정이다.

사진=BMW코리아
사진=BMW코리아

 


이민섭 기자 minseob0402@ezy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