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장] 6·25 전쟁 제68주년 기념식…"잊지 않겠습니다"
[현장] 6·25 전쟁 제68주년 기념식…"잊지 않겠습니다"
  • 문룡식 기자
  • 승인 2018.06.25 12: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쟁참전용사들이 25일 오전 서울 송파구 잠실실내체육관에서 열린 제68주년 6·25전쟁 기념식에서 국기에 대한 경례를 하고 있다. 사진=조성진 기자
전쟁참전용사들이 25일 오전 서울 송파구 잠실실내체육관에서 열린 제68주년 6·25전쟁 기념식에서 국기에 대한 경례를 하고 있다. 사진=조성진 기자

[이지경제] 문룡식 기자 = 국가보훈처는 6‧25 전쟁 제68주년을 맞아 25일 오전 서울 송파구 잠실체육관에서 ‘희생으로 지킨 대한민국, 평화와 번영의 한반도’를 주제로 중앙행사를 개최했다.

이번 행사는 국내외 6‧25 참전유공자와 참전국 주한 외교사절, 정부 주요인사와 각계대표, 시민과 학생, 장병 등 5000여명이 참석했다.

행사는 6·25 참전 유공자와 참전부대기가 입장하는 '영웅들의 개선' 의식을 시작으로 국민의례와 기념공연 1·2막, 희망의 대합창, 6·25 노래 제창 등의 순으로 진행됐다. 이낙연 국무총리가 참석해 기념사를 가졌다.

이 총리는 "대한민국의 놀라운 발전은 참전용사의 헌신이 있었기에 가능했다. 대한민국과 국민은 여러분의 숭고한 희생을 결코 잊지 못한다"며 "정부는 참전용사를 예우하는 데 소홀함이 없도록 할 것이며, 생존해 계신 참전유공자를 한분이라도 더 찾아 모시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6.25전쟁 지방행사는 17개 광역시도를 비롯해 전국 218개 지역에서 지자체 또는 6.25 참전유공자회 등의 주관으로 개최된다.

전쟁참전용사들이 25일 오전 서울 송파구 잠실실내체육관에서 열린 제68주년 6·25전쟁 기념식에서 눈시울을 붉히고 있다. 사진=조성진 기자
전쟁참전용사가 25일 오전 서울 송파구 잠실실내체육관에서 열린 제68주년 6·25전쟁 기념식에서 눈시울을 붉히며 눈가를 닦고 있다. 사진=조성진 기자

 


문룡식 기자 bukdh@ezy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