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 중소 협력사 취업교육 지원 확대 실시
포스코, 중소 협력사 취업교육 지원 확대 실시
  • 정재훈 기자
  • 승인 2018.10.19 14: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스코가 협력사에 필요한 인력을 사전 양성해 채용까지 연계하는 협력사 취업희망자 교육을 중소기업까지 확대 실시하고 있다. 사진=포스코
청년 구직자들이 전기용접 현장체험학습을 실시하고 있다. 사진=포스코

[이지경제] 정재훈 기자 = 포스코가 협력사에 필요한 인력을 미리 양성해 채용까지 연계하는 협력사 취업희망자 교육 대상을 중소기업까지 확대 실시한다고 19일 밝혔다.

협력사 취업희망자 교육은 포항·광양 청년 구직자를 대상으로 회사 생활에 필요한 기본 소양과 기술역량을 향상시켜 채용까지 연계하는 협력사 채용지원 프로그램이다.

포스코는 오는 22일 시작하는 4차 프로그램부터 교육 대상을 협력사에서 포항·광양 지역 중소기업까지 확대한다. 교육 과정도 중소벤처기업부가 주관하는 ‘대·중소기업 상생일자리 프로그램’으로 확대 운영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포스코는 우수인력 확보가 어려운 중소 협력사 채용지원을 위해 이 프로그램은 지난 2005년부터 진행해왔다. 이에 올해까지 취업희망자 교육 수료생 1157명 중 90% 이상이 협력사에 취업하는 성과를 거둬 중소 협력사 상생의 모범사례로 꼽히고 있다는 설명이다.

포스코 협력사 취업희망자 교육 프로그램은 천장크레인, 설비관리기술, 메카트로닉스 승 다양한 분야로 이뤄져 있다. 협력사 채용 소요에 따라 교육인원을 탄력적으로 선발한다. 교육은 2개월간 합숙으로 진행되고 수행직무 및 근무환경에 대한 사전 이해도 제고를 위해 협력사 현장체험을 병행한다.

협력사 한 교육 담당자는 “교육과정을 수료하고 채용된 직원은 동료들과의 관계형성과 현업 적응이 우수하다”며 “앞으로 신규인력이 필요하면 본 교육 수료생을 우선 채용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정재훈 기자 kkaedol07@ezy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