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 “롯데카드‧롯데손보 매각…고용안정‧처우 보장 약속”
롯데, “롯데카드‧롯데손보 매각…고용안정‧처우 보장 약속”
  • 문룡식 기자
  • 승인 2018.11.27 11: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지경제] 문룡식 기자 = 롯데지주는 그룹 내 금융계열사 중 롯데카드와 롯데손해보험을 매각하기로 결정했다고 27일 밝혔다.

앞서 롯데는 지난해 10월 지주회사 체제로 전환하면서 공겅거래법 관련 규정에 따라 내년 10월까지 금융계열사 지분을 모두 처분해야 한다.

롯데지주 관계자는 “일반 지주회사가 금융계열사를 소유할 수 없다는 금산분리 원칙에 대한 대응책을 고심한 끝에 내린 결정”이라며 “최적의 인수자를 신중히 검토해 선정하겠다. 롯데와 전략적 방향을 같이하면서 롯데 임직원을 보호하고 존중한 인수자를 찾을 것”이라고 말했다.

롯데카드와 롯데손보의 매각이 공식화되면서 내부에서는 고용불안 등이 커질 것을 우려해 각 사 CEO가 직원들에게 당부 메시지를 전달했다.

김창권 롯데카드 대표는 이날 사내 홈페이지를 통해 “현재 외부 매각 절차가 진행되고 있지만 초기단계”라며 “최종적으로 어떤 결론이 날지 판단하기에 섣부른 단계”라고 설명했다.

이어 “임직원 삶이 불안해지지 않을 최적의 인수자를 찾아 고용안정과 처우가 보장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김현수 롯데손보 대표도 사내 인트라넷을 통해 “대주주와 그룹 지주사에서 장기적인 관점을 보고 그룹 외부로 매각하는 방안을 검토하기로 했다”면서 “지금은 최적의 인수자를 찾는 것이 중요할 때”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임직원 삶이 불안해지지 않을 인수자를 찾아 고용안정과 처우 보장이 될 수 있도록 모든 노력을 동원할 것”이라면서 “불확실성이 해소되는 순간까지 제기될 근거없는 소문에 흔들리지 말고 중심을 잡아달라”고 당부했다.


문룡식 기자 bukdh@ezy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