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이트진로, 참이슬‧자몽에이슬 등 소주 앞세워 러시아 공략
하이트진로, 참이슬‧자몽에이슬 등 소주 앞세워 러시아 공략
  • 조소현 기자
  • 승인 2018.12.24 11: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하이트진로
사진=하이트진로

[이지경제] 조소현 기자 = 하이트진로는 러시아 극동지역 내 주류 체인 판매점인 빈랩에 소주 제품을 입점하고, 현지인 및 관광객을 대상으로 참이슬 브랜드 홍보에 나선다고 24일 밝혔다.

빈랩은 러시아 최대 주류 생산그룹인 Beluga Group의 계열사로 블라디보스토크에 약 30개 매장을 비롯해 러시아 내 400여개의 매장을 가진 주류 체인 판매점이다. 향후 1000개의 매장을 목표로 하고 있으며, 현지인뿐만 아니라 관광객들이 주류 구매를 위해 많이 찾는 곳이다.

하이트진로는 참이슬 후레시, 자몽에이슬 등 대표 소주 제품들을 모스크바 편지 마켓인 아샨 및 아시아 식료품점에 입점하는 등 꾸준히 현지화를 모색해왔다.

하이트진로에 따르면 그간 러시아에서 소주의 판매는 한식당 위주로 소량 판매가 이뤄졌다. 하지만 최근 일부 사업가 및 드렌드세터들을 겨냥한 현지 거래처의 요청과 현지시장을 개척하려는 하이트진로의 니즈가 맞아 이뤄지게 됐다.

이에 하이트 진로는 이번 빈랩 입점을 통해 러시아 현지인들에게 참이슬 브랜드를 손쉽게 구매할 수 있도록 해 브랜드 인지도를 높여갈 방침이다.

황정호 하이트진로 해외사업본부 상무는 “러시아는 전 세계에서 주류 소비 최상위 국가 중 하나”라며 “러시아 시장에서 소주 시장을 키워나가는 등 세계시장에서 각국의 대표 브랜드들과 경쟁하며 국내 대표 소주 브랜드로서 위상을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조소현 기자 jo@ezy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