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3월의 월급' 연말정산, 오늘부터 시작…모바일 서비스 18일부터
'13월의 월급' 연말정산, 오늘부터 시작…모바일 서비스 18일부터
  • 문룡식 기자
  • 승인 2019.01.15 10: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픽사베이
사진=픽사베이

[이지경제] 문룡식 기자 = 국세청은 근로자와 원천징수의무자(회사)가 편리하게 연말정산을 할 수 있도록 ‘연말정산간소화 서비스’를 개시한다고 15일 밝혔다.

또 오는 18일부터는 '편리한 연말정산 서비스'를 통해 공제신고서 등 전산작업, 회사에 온라인 제출, 연말정산세액 자동계산, 맞벌이 근로자 절세 안내 서비스 등을 제공한다.

직장인들은 이날 오전 8시부터 국세청 홈택스 '연말정산간소화 서비스'에서 소득·세액공제 증명자료를 조회할 수 있다.

연말정산 예상세액과 맞벌이 근로자 부부의 세부담을 최소화할 수 있는 방법도 확인 가능하다.

연말정산간소화 서비스에서 의료비 자료가 조회되지 않는 경우 17일까지 '의료비 신고센터'에 신고할 수 있다. 추가·수정 제출된 자료는 오는 20일 최종적으로 제공된다.

올해부터는 모바일로 근로자와 부양가족의 간소화 자료를 조회하고 예상세액을 자동으로 계산할 수 있게 된다. 부양가족 자료제출 동의신청 시 가족관계등록부 등 제출할 서류를 사진 촬영해 모바일로 전송할 수 있도록 했다.

첫날인 15일과 편리한 연말정산 서비스 개시일인 18일, 연말정산간소화 자료 최종 제공일 다음날인 21일, 25일(부가세 신고 마감일)에는 대기시간이 길어질 수 있다고 국세청은 설명했다.

연말정산 관련 궁금한 사항은 국번없이 126번(국세상담센터)으로 문의하면 된다.


문룡식 기자 bukdh@ezy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