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 황창규 KT 회장 ‘불법 정치자금’ 혐의 검찰 송치
경찰, 황창규 KT 회장 ‘불법 정치자금’ 혐의 검찰 송치
  • 이민섭 기자
  • 승인 2019.01.17 14: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뉴시스
사진=뉴시스

[이지경제] 이민섭 기자 = 황창규 KT 회장이 국회의원에게 불법 정치자금을 제공한 혐의로 검찰에 송치된다.

17일 경찰청 지능범죄수사대에 따르면 횡 회장과 구현모, 맹수호 전 KT 사장 등 KT 전‧현직 임원 7명이 정치자금법 위반과 업무상횡령 혐의로 검찰에 송치했다. 또 KT 법인도 정치자금법 위반 혐의를 적용해 검찰에 넘겨졌다.

이들은 지난 2014년 5월부터 2017년 10월까지 KT 대관부서 CR부문을 통해 제19~20대 국회의원 99명에게 4억3790만원 상당의 불법 정치자금을 전달한 혐의를 받고 있다. 임직원 29명이 송금에 동원됐으며, 일부 직원들의 아내, 지인 명의까지 동원한 것으로 드러났다.

KT로부터 후원금을 받은 인사는 ▲19대 국회의원 46명(1억6900만원) ▲20대 66명(2억7290만원)으로 중복인원을 제외하면 99명이다.

경찰은 KT가 각종 사업에 필요한 민원을 위해 관련 상임위원회 소속 의원들에게 정치자금을 제공한 것으로 보고 있다.

특히 ▲2014~2015년 ‘합산규제법’ 저지 ▲2015~2016SUS SK브로드밴드-CJ헬로비전 합병 저지 ▲황 회장 국정감사 출석 요청 등 각 시기에 집중적으로 정치자금이 제공된 정황도 확보했다.

다만 해당 이슈가 있었던 시기에만 정치자금이 집중된 것이 아닌 사전, 사후 작업도 이어지기 때문에 대가성 청탁이라고 의심할 수 있으나 입증하기 어려울 것 것으로 예상했다.

한편 황창규 KT 회장은 불법 정치자금 제공 상황을 주도한 혐의를 부인하고 있다. 관련 보고를 받은 적도 없고 CR부문이 주도해 진행한 일이라는 취지로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민섭 기자 minseob0402@ezy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