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도건설 ‘광주 남구 반도유보라’ 청약 1순위 마감…평균 경쟁률 51대 1
반도건설 ‘광주 남구 반도유보라’ 청약 1순위 마감…평균 경쟁률 51대 1
  • 정재훈 기자
  • 승인 2019.01.18 10: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 남구 반도유보라 투시도. 사진=반도건설
광주 남구 반도유보라 투시도. 사진=반도건설

[이지경제] 정재훈 기자 = 반도건설 ‘광주 남구 반도유보라’ 견본주택에 3일간 1만6000여명이 방문객이 몰렸다. 이같은 인기는 높은 청약 경쟁률로 이어진 것으로 나타났다.

‘광주 남구 반도유보라’는 지난 16일 특별공급을 시작으로 17일 1순위 청약결과 전타입 1순위에서 마감됐다. 전날 진행된 특별공급 267가구 모집에 788명의 접수자가 쏠려 2.95:1의 경쟁률을 기록하며 1순위 마감은 어느 정도 예상됐다는 평가다.

18일 금융결제원에 따르면 ‘광주 남구 반도유보라’의 1순위 청약접수 결과 전타입 1순위 마감, 256가구 모집(특별공급 267가구 제외)에 총 1만8225건이 접수돼 평균 51.2대 1, 최고 156대1(84A㎡)의 청약 경쟁률을 기록했다.

타입별로는 △59㎡가 27가구 모집에 696명이 청약해 25.8대 1의 경쟁률을 보였고 △74㎡는 51가구 모집에 1665명이 청약해 32.7대 1 △84A㎡는 25가구 모집에 3900명이 청약해 156대 1 △84B㎡는 88가구 모집에 5953명이 청약해 67.7대 1 △84C㎡는 165가구 모집에 6011명이 청약해 36.4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이는 광주 중심 생활권 입지로 교육, 생활, 교통, 자연을 모두 한자리에서 누릴 수 있는 원스톱 라이프 단지라는 점과 반도건설만의 ICT 인공지능 시스템과 고객맞춤형 특화설계 뜽 우수한 상품성이 부각되면서 많은 수요자들의 관심을 끈 것으로 보인다.

김지호 반도건설 분양소장은 “광주 첫 반도유보라 단지인 만큼 품질과 설계에 많은 공을 들였고 실제 견본주택을 방문해주신 분들께서도 인공지능 시스템 및 풍부한 수납공간, 내부 설계 등에 많은 호평을 해주셨다”며 “더불어 브랜드 대단지 아파트로 지어져 지역 내 랜드마크로 자리할 것으로 예측되는 만큼 계약도 빠른 시간 안에 가능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한편 ‘광주 남구 반도유보라’는 광주광역시 남구 월산동 262-1번지 일원에 들어서며 지하3층~지상27층 11개 동, 전용면적 35~84㎡ 총 889가구 규모로 조성된다. 3.3㎡당 평균 분양가는 1050만원 선에 책정됐으며 계약금 10%, 중도금 60% 무이자 조건으로 공급된다.

당첨자 발표는 오는 24일이며 정당계약은 다음달 12일부터 14일까지 3일간 실시한다. 견본주택은 광주광역시 서구 쌍촌동 982-2번지 일대에 마련됐고 입주는 2021년 9월 예정이다. 


정재훈 기자 kkaedol07@ezy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