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감시황] 코스피, 개인·기관 '팔자'에 2200선 흔들
[마감시황] 코스피, 개인·기관 '팔자'에 2200선 흔들
  • 문룡식 기자
  • 승인 2019.02.01 16: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한국거래소
사진=한국거래소

[이지경제] 문룡식 기자 = 코스피가 1일 개인과 기관의 매도 영향으로 약보합 마감했다.

이날 코스피는 전 거래일(2204.85) 대비 1.39포인트(0.06%) 내린 2203.46에 거래를 마쳤다. 지수는 전날보다 7.08포인트(0.32%) 오른 22211.93에 개장한 후 장 중 상승세를 유지했지만 장 막판 대량 매도 공세에 하락 반전하며 약보합 마감했다.

투자자별로 보면 외국인이 홀로 2607억원 순매수했다. 개인과 기관은 각각 744억원과 2099억원을 순매도했다.

업종별로는 비금속광물(2.73%), 보험(1.62%), 의료정밀(1.33%), 섬유·의복(1.17%), 전기·전자(0.82%) 등이 상승했다.

반면 운송장비(-1.69%), 의약품(-1.69%), 전기가스업(-1.36%), 유통업(-1.01%), 철강·금속(-0.57%), 음식료품(-0.55%) 등은 하락했다.

시가총액 상위 10개주들은 반도체 업종을 제외하고는 모두 내렸다. 삼성전자(0.43%), SK하이닉스(2.71%)가 상승했지만, 셀트리온(-2.05%), 삼성바이오로직스(-2.63%), 포스코(-1.28%), 삼성물산(-2.08%), 네이버(-1.84%), 현대모비스(-0.44%) 등이 떨어졌다.

이날 코스닥은 전 거래일(716.86) 0.06포인트(0.06%) 오른 716.92에 거래를 마쳤다.

한편 서울 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전거래일(1112.7원)보다 6.1원 오른 1118.8원에 마감했다.


문룡식 기자 bukdh@ezy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