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자의 피부를 지키는 그루밍 아이템 ‘어벤져스 파이브!’
남자의 피부를 지키는 그루밍 아이템 ‘어벤져스 파이브!’
  • 김보람 기자
  • 승인 2019.04.18 14: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우르오스 '페이스워시'
사진=우르오스 '페이스워시'

[이지경제] 김보람 기자 = ‘피부 관리의 시작은 완벽한 클렌징부터’. 화장하는 요즘 남자, 그루밍족(패션과 미용에 아낌없이 투자하는 남자들)에게 떨어진 미션이다.

18일 관련 업계에 따르면 비비크림 등 색조화장품까지 영역을 확대한 그루밍족이 최근 클렌징 제품에 눈을 돌리고 있다. 미세먼지와 황사, 자외선은 물론 꽃가루 등 극심한 봄철 외부자극으로부터 피부를 보호하려는 것.

남성을 위한 맞춤형 피부 관리 아이템 ‘어벤져스 파이브’를 소개한다.

남성들은 피부에 쌓인 먼지와 노폐물을 완벽히 제거하고 싶은 마음에 강한 압력으로 자극적인 세안을 하는 치명적인 실수를 범한다. 이런 남성들에게 쫀쫀한 초농밀 거품으로 자극은 적고 구석구석 깨끗하게 씻어낼 수 있는 남성 페이스 폼클렌징 제품을 추천한다.

한국오츠카제약의 남자 토탈 스킨케어 브랜드 우르오스의 ‘페이스워시’는 남성 클렌징 화장품에서는 보기 드문 에어졸 타입의 초농밀 거품으로 자극은 줄이고 편리함은 더했다. 피부가 당기지 않는 산뜻한 세안감을 자랑하는 동시에 미세먼지는 물론 각질 제거 및 피지, 블랙헤드를 개선해주며 BB크림과 자외선 차단제까지 말끔하게 지워주는 세정력을 자랑한다. 게다가 無파라벤(6종), 無인공향료, 無인공색소로 모든 남성들이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다.

모공보다도 작은 미세먼지는 피부 속까지 침투해 피부 트러블을 일으키고 넓은 모공을 가진 남성들에게는 특히 최악이다. 미세먼지 등으로 인한 노폐물이 모공 밖으로 빠져나오지 못하고 쌓여가면 모공은 계속해서 넓어지고 블랙헤드는 점점 더 늘어나게 된다. 따라서 주기적으로 모공 속 피지와 노폐물을 제거해줘야 매끈한 피부결을 유지할 수 있다.

남성 전문 화장품 스케다의 ‘스킨포어 타이트닝 마스크팩’은 남성들의 넓은 모공을 꽉 잡아당겨 뭉친 피지와 노폐물을 제거하는데 도움을 준다. 천연 보습 성분이 함유돼 세안 후에도 당기지 않고 촉촉한 사용감을 제공해 미세먼지 가득한 환절기 봄바람에 관리하기 딱 좋은 뷰티템이다.

야외활동 시 쌓인 미세먼지와 노폐물을 즉각적으로 세안해주면 피부건강에 좋지만 현실적으로 어려운 게 사실이다. 그렇다고 이 찝찝함을 일반 물티슈로 닦아내자니 세정력없이 자극적이고 건조한 봄바람으로 인해 수분을 빼앗겨 피부를 더욱 당기게 만든다. 여기 물티슈처럼 생겼지만 물티슈와는 전혀 다른 사용감으로 세안과 보습을 동시에 잡는 남성들의 데일리 뷰티템이 있다.

얼굴 전용 리프레쉬 시트인 우르오스 ‘페이스시트’는 피지 흡착 성분을 함유해 피지 및 땀과 노폐물을 깨끗이 제거해준다. 또한 피부 컨디셔닝 AMP가 포함되어 세안 후 스킨로션을 바른 듯한 촉촉한 사용감을 자랑하며 시트러스계 허브향과 멘톨 성분이 상쾌한 청량감까지 제공한다. 중요한 비즈니스 미팅이나 데이트 전, 언제 어디서나 산뜻한 피부를 유지할 수 있어 간편하게 휴대하기 좋은 남성들의 필수템으로 추천한다.

미세먼지를 꼼꼼하게 씻어내는 과정만큼이나 클렌징 후 스킨케어도 빼놓을 수 없는 중요한 단계이다. 깨끗해진 피부에 영양을 재충전해줘야 부드럽고 생기 있는 피부를 유지할 수 있는데 완벽한 클렌징에 안심하고 스킨케어 과정을 놓친다면 말짱 도루묵으로 피부노화의 지름길이 될 수 있다. 여기 세안 후 미세먼지로 지친 피부에 간편하게 영양을 공급해주는 힐링템이 있다.

얼트루의 ‘바운스 젤리 슬리핑 마스크’는 세안 후 바르고 자기만 하면 밤 사이 피부의 기초 체력을 길러 봄철 각종 유해 요소로 잃어버린 피부 균형을 되찾아주는 수면팩으로 유명하다. 특히 피부에 닿는 순간 오일막이 터지면서 쫀쫀하고 탱글한 텍스처가 미세먼지로 거칠어진 남성 피부를 촉촉하고 탄력 있게 가꿔준다.

머릿속 깊숙이 남아 있는 미세먼지로부터 두피 건강은 어떻게 지켜야 할까? 두피의 경우는 모발에 가려져 다른 피부에 비해 관리가 소홀해질 수 있다. 그러나 모발로 인해 미세먼지가 빠져나오지 못하고 각종 노폐물과 함께 잔뜩 쌓여 있어 제대로 클렌징 해주지 않으면 두피 가려움이나 염증, 뾰루지 등을 유발할 수 있고 심한 경우에는 탈모로 이어질 수도 있다.

그라펜의 ‘엣지핑거’는 의료용 실리콘을 사용한 두피브러쉬로 인체에 무해하고 자극없이 부드러운 사용감으로도 풍성한 거품을 만들어주어 어떤 샴푸와도 찰떡궁합이다. 두피의 쌓인 기름, 노폐물 등을 깨끗하게 씻어내 볼륨감이 살아나고 정수리까지 시원해지는 청량한 사용감을 제공해 요즘 남성들에게 특히나 인기있는 뷰티 아이템이다.


김보람 기자 qhfka7187@ezy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