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푸드빌, LG전자와 손잡고 ‘푸드로봇’ 개발 추진
CJ푸드빌, LG전자와 손잡고 ‘푸드로봇’ 개발 추진
  • 김보람 기자
  • 승인 2019.04.18 16: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CJ푸드빌 제공
사진=CJ푸드빌 제공

[이지경제] 김보람 기자 = CJ푸드빌은 LG전자와 손잡고 최신형 AI(인공지능)·로봇 등 최신 ICT 기술을 결합한 외식 사업을 추진하겠다고 18일 밝혔다.

CJ푸드빌과 LG전자는 이날 서울 중구 CJ푸드빌 본사에서 ‘푸드 로봇 개발 및 사업화를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하고 상호 교류·협력하기로 합의했다. 이 자리에는 오광석 CJ푸드빌 전략기획담당 책임자와 노진서 LG전자 로봇 사업센터장 전무 등 주요 경영진이 참석했다.

양사는 이번 협약에 통해 다양한 형태로 활용할 수 있는 로봇을 개발해 올해 말까지 CJ푸드빌 운영 매장에 도입한다는 방침이다.

CJ푸드빌 관계자는 “미래 기술을 도입하는 것은 소비자들에게 더욱 더 효율적인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함”이라며 “단순 기술 개발이 아니라 내·외부 고객 가치 제고를 위한 방향을 모색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CJ푸드빌은 최근 IT 기술을 접목한 서비스를 일부 매장에서 실제 시범 운영을 통해 선보이고 있다. 

‘태블릿 오더’ 시스템을 도입해 고객이 직접 테이블에 비치된 태블릿 PC를 통해 메뉴를 주문하며, 스마트 영수증을 통해 결제 후 모바일에서 바로 내역 조회를 할 수 있다. 

전자 가격 표시기를 통해 전자 종이를 사용해 제품 진열의 효율성을 높인 데 이어 스마트 오더 기능으로 스마트폰 앱을 이용해 주문 결제가 가능하다.


김보람 기자 qhfka7187@ezy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