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건설 자이, ‘시스클라인’ 쇼룸 오픈…신개념 공기청정 시스템
GS건설 자이, ‘시스클라인’ 쇼룸 오픈…신개념 공기청정 시스템
  • 정재훈 기자
  • 승인 2019.04.19 10: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스클라인 쇼룸. 사진=GS건설
시스클라인 쇼룸. 사진=GS건설

[이지경제] 정재훈 기자 = GS건설과 자회사인 자이S&D는 오는 26일 신개념 공기청정시스템 ‘시스클라인(Sys Clein)’ 쇼룸을 오픈한다고 19일 밝혔다.

시스클라인은 GS건설과 자이S&D가 공동개발해 국내 최초로 선보이는 신개념 통합 공기청정 시스템이다. 이번 쇼룸은 한 번의 시공으로 장기간 사용하게 될 제품의 특성상 실제 세대 내부처럼 꾸며 소비자들이 시스클라인의 작동방식을 직접 볼 수 있는 공간으로 구성된다. 해당 시스템의 핵심원리와 기능, 사용방법 등을 확인할 수 있다는 설명이다.

시스클라인은 창문을 열지 않으면 외기 환기가 불가한 기존 공기청정기 제품과 전열교환기 방식의 한계점을 극복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기존 공동주택의 실내 공기는 전열교환기 설비를 통해 환기가 이뤄진다. 하지만 실내 공기를 정화하는 기능이 미미하고 환기에 장시간이 소요되는 등의 한계점이 지적됐다.

이에 실내공기의 청정 유지를 위해 거실이나 각 방마다 일부 공간을 차지하는 공기청정기를 배치하는 수요도 증가 추세다. 다만 기존 공기청정기는 밀폐된 공간에서 지속 가동 시 실내 이산화탄소 농도가 높아져 창문을 열어 환기를 시켜야 하는 단점이 있다.

GS건설은 이러한 문제점에 착안해 1년여 간의 시스템 개발, 성능 테스트 과정을 거쳐 24시간 창문을 열지 않아도 환기와 청정이 가능한 시스클라인을 개발했다. 전열교환기와 공기청정기를 연동해 외기 환기 및 공기청정 기능을 동시에 만족시키면서도 공간활용성을 높였다는 점에서 차이점이 확연하고 완성도가 높다는 설명이다.

핵심 기능을 살펴보면 기존 전열교환기에 초미세먼지까지 걸러주는 헤파급필터를 장착해 실내에 깨끗한 외기를 공급하고 실내 공기는 전열교환기를 통해 실외로 배출하며 천장에 빌트인 설치된 공기청정기는 실내의 미세먼지를 빠르게 제거한다.

특히 공기청정기 필터는 큰 먼지 제거가 가능한 프리필터, 향균 및 항바이러스 기능 등을 갖춘 기능성필터, 냄새 및 유해가스 제거에 효과적인 탈취필터, 초미세먼지까지 차단되는 헤파급필터 등 다단계 필터를 차례로 거치며 실내 공기를 정화한다. 필터는 교체가 용이하도록 탈착형으로 설계되며 알람기능을 통해 교체시기도 알 수 있다.

GS건설의 하이엔드 기술력 적용으로 시스클라인 적용 세대의 공기정화 소요시간도 대폭 단축된다. GS건설 자체 실험 결과에 따르면 전용 84㎡ 세대 기준 시스클라인 4대 설치 시 실내 초미세먼지 수치인 210㎍/㎥가 환경부의 미세먼지 예보 등급 ‘보통(16~50㎍/㎥)’ 수준 내에 해당하는 35㎍/㎥까지 떨어지는데 소요되는 시간은 약 20분 이내에 불과하다.

특히 사용자의 이용 편의성이 돋보인다. 해당 제품은 시스템 에어컨과 유사하게 빌트인 형식으로 천장에 설치돼 기존 이동형 공기청정기의 단점으로 꼽히던 공간 제약을 없앴다는 설명이다.

더욱이 시스클라인은 세대 내 설치된 홈네트워크와 통합 연동된다. 자동운전모드 설정 시 컨트롤러에 부착된 실시간 감지 센서가 미세먼지, 이산화탄소, 냄새와 같은 실내 공기 오염도를 파악해 자동으로 전열교환기 및 공기청정기를 작동시킨다.

이 밖에 외기청정모드 설정 시에는 거실 월패드, 별도의 실별 컨트롤러 등을 통해 화면에 표기된 실내 미세먼지 및 이산화탄소 농도를 실시간으로 확인해 필요에 따라 강도와 시간을 조절할 수 있다. 외부에서도 모바일 전용 앱으로 원격 가동이 가능하도록 개발 중이다.

전기요금에 대한 부담도 적다. 에너지소비효율 2등급으로 시간당 최대 24W의 소비전력이 사용돼 상대적으로 전력 소모량이 적기 때문에 24시간 내내 작동해도 월 전기요금에 대한 부담이 적은 편이다.

GS건설 관계자는 “최근 깨끗한 실내공기에 대한 주택 수요자들의 요구가 점점 높아지면서 GS건설만의 차별화된 경쟁력을 갖추기 위해 기성제품과 완전히 다른 새로운 시스템 개발을 위해 공을 들였다”며 “기존에 볼 수 없던 하이앤드 제품력을 갖췄고 여타 브랜드들과 비교해 합리적인 가격대로 소비자들의 만족도를 한 층 더 높인 만큼 정식 출시 전부터 문의가 잇따르고 있다”고 말했다.

GS건설은 내달 서울 강남권 주요 분양단지를 시작으로 자사 브랜드 아파트 '자이'(Xi)에 시스클라인을 본격적으로 보급할 계획이다. 

시스클라인 쇼룸은 서울 강남구 대치동 자이갤러리 3층에 위치한다.

한편 시스클라인은 지난 11일 CA(Clean Air)인증을 위한 시험에 통과해 이번 쇼룸 오픈에 소비자들의 이목은 더욱 집중되고 있다.

CA인증은 한국공기청정기협회(KACA)에서 소비자에게 실내 공기청정기에 신뢰 척도를 제공하기 위해 주요 제품 성능에 대해서 한국공기청정협회 단체표준(SPS-KACA002-132)에 따라 심사한 후 적합 판정을 받는 제품에만 부여하는 인증이다.

국내 CA인증 심사기준은 일반 공기청정기의 경우 ▲청정화능력이 4~8㎡/분 미만 ▲소음은 50㏈ 이하 ▲오존발생농도 0.03㏙ 이하 ▲유해가스 제거 효율은 70% 이상을 만족해야 한다. 


정재훈 기자 kkaedol07@ezy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