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 미얀마 산업단지 관련 공공기관간 업무협약 체결
LH, 미얀마 산업단지 관련 공공기관간 업무협약 체결
  • 정재훈 기자
  • 승인 2019.05.02 10: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지경제] 정재훈 기자 = LH는 2일 서울 서초구 KOTRA 본사에서 ‘한-미얀마 경제협력 산업단지’의 성공적인 추진을 위한 공공기관 간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업무협약은 LH에서 조성하는 ‘한-미얀마 경제협력 산업단지’를 기반으로 미얀마 진출을 희망하는 국내기업을 지원하고자 마련됐다.

코트라는 산업단지 입주를 희망하는 기업을 위해 현지 시장정보 및 투자진출 컨설팅, 기업은행과 기술보증기금은 금융부문 지원한다. 한국산업인력공단은 훈련된 인력의 공급 등 각 기관의 특성에 맞는 체계적인 지원이 제공될 예정이다.

한편 ‘한-미얀마 경제협력 산업단지’는 LH가 아세안 지역에 추진 중인 최초의 산업단지다. 미얀마 최대 경제도시인 양곤시 북측 10㎞ 지점에 224만9000㎡ 규모로 조성된다.

미얀마 정부가 정부소유 토지를 제공하고 한국정부의 원조자금으로 전기, 상수, 진입도로를 설치해 가격경쟁력과 편리한 인프라 시설을 갖춘 우수한 산업단지를 건설할 계획이다. 

LH는 현재 미얀마 건설부와 현지합작법인 설립을 추진 중으로 올 하반기 착공 후 산업단지 분양을 단계적으로 시행할 계획이다. 구체적인 문의는 미얀마 양곤 대표사무소 및 LH 해외사업처를 통해 가능하다. 

유대진 LH 부사장은 “미얀마는 인도, 중국, 태국 등 거대 신흥국과 인접한 지리적 요충지에 위치하며 값싸고 풍부한 노동력을 제공하는 등 다양한 장점이 있다”며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미얀마 진출을 희망하는 국내 기업들 특히 중국·베트남 등에서 미얀마로 진출하려는 기업 등을 전방위로 도울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정재훈 기자 kkaedol07@ezy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