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동차 보험료, 6개월 만에 또다시 인상
자동차 보험료, 6개월 만에 또다시 인상
  • 이민섭 기자
  • 승인 2019.05.15 14: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픽사베이
사진=픽사베이

[이지경제] 이민섭 기자 = 올해 초 한 차례 인상됐던 자동차 보험료가 이달 말부터 또다시 오른다.

15일 손해보험업계에 따르면 AXA손해보험은 이달 말 자동차보험료 1.4% 올리는 등 인상에 나선다. KB손해보험도 오는 6월 초 자동차 보험료 인상을 단행할 것으로 보인다. 다만 인상률은 확정되지 않았다.

이밖에 삼성화재도 지난 14일 진행된 1분기 실적발표 컨퍼런스콜을 통해 6월 첫째 주에 자동차 보험료를 1.5% 수준으로 인상한다고 밝혔다.

이번 자동차 보험료 인상은 육체노동자의 노동가동연한(노동에 종사해 수익을 얻을 것으로 예상되는 연령 상한선) 연장과 사고 차량 시세 하락 보상 확대 등이 반영된 결과로 풀이된다.

보험사의 경우 지난달까지 노동자가 자동차 사고를 당할 경우, 60세까지 일해서 벌 수 있는 돈을 사고 보험금으로 산정해 배상했다. 하지만 이달부터는 노동자가 65세까지 일한다고 계산해 보험금을 지급해야 한다.

또한 이달부터 사고 차량을 중고로 판매할 때 발생하는 시세 하락분의 보상 대상이 출고 2년에서 출고 후 5년으로 확대돼 보험사들의 부담이 커졌다.

일부 손해보험사가 자동차 보험료 인상 계획을 알리면서 다른 손해보험사들도 자동차보험료 인상에 나설 것으로 예상된다. 특히 자동차 보험료는 올해 초 한 차례 인상이 진행돼 소비자들의 반발이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이민섭 기자 minseob0402@ezy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