르노삼성차 노사, 임단협 잠정합의…21일 찬반투표
르노삼성차 노사, 임단협 잠정합의…21일 찬반투표
  • 정재훈 기자
  • 승인 2019.05.16 09: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르노삼성자동차
사진=르노삼성자동차

[이지경제] 정재훈 기자 = 르노삼성자동차는 2018년 임금 및 단체협약(임단협) 협상에서 노사간 잠정합의안을 도출했다고 16일 밝혔다.

르노삼성차 노사는 지난 14일 오후 2시 28차 본교섭을 시작한 이래 정회와 속개를 거듭하는 40시간이 넘는 마라톤 협상 끝에 이날 오전 6시 20분경 잠정 합의했다.

주요 합의 내용은 기본급 동결에 따른 보상금 100만원 지원 및 중식대 보조금 3만5000원 인상이 포함됐다.

또 성과급 총 976만원+50%(△생산격려금 50% 지급 △이익 배분제 426만원 △성과격려금 300만원 △임단협 타결 통한 물량 확보 격려금 100만원, 특별격려금 100만원 △임단협 타결 격려금 50만원)와 함께 배치 전환 절차를 개선하기로 했다.

근무 강도 개선도 합의했다. △현장 근무 강도 완화를 위한 직업훈련생 60명 △주간조 중식시간 45분에서 60분으로 연장 △근골격계 질환 예방 위한 10억원 설비 투자 △근무 강도 개선 위원회 활성화 등의 내용이다.

노사 잠정합의 내용은 오는 21일 조합원 총회에서 과반 이상 찬성으로 최종 타결될 예정이다.

한편 노사는 지난해 6월부터 11개월간 임단협 협상을 벌여왔지만 극심한 갈등을 겪었고 이 과정에서 노조는 총 62차례에 걸쳐 부분 파업을 벌였다.  


정재훈 기자 kkaedol07@ezy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