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약처, 일회용 기저귀 등 ‘위생용품 19종’ 합동단속
식약처, 일회용 기저귀 등 ‘위생용품 19종’ 합동단속
  • 김주경 기자
  • 승인 2019.05.16 13: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지경제] 김주경 기자 =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위생용품 안전관리를 강화하기 위해 이달 20일부터 24일까지 5일간 위생용품 제조사 650여 곳이 생산하는 일회용 기저귀 등 위생용품 19종에 대해 전국 합동 단속을 실시한다고 16일 밝혔다.

이번 단속은 지난해 4월 산업부‧복지부 등이 관여해온 위생용품 안전관리를 식약처로 일원화하는 ‘위생용품 관리법’이 시행되면서 전국 단위로 위생용품을 점검하기 마련됐다.

식약처는 6곳 지방식약청‧17개 지방자치단체‧소비자위생용품위생감시원과 합동으로 전국에 있는 위생용품 제조업체 650여 곳에서 생산하는 일회용 기저귀‧업소용 물티슈‧세척제‧헹굼보조제 등 19종‧350건을 수거해 점검할 예정이다. 

주요 점검 내용은 ▲무신고 영업 ▲시설기준 및 영업자 준수사항  ▲자가품질검사 및 표시기준 ▲허용 외 성분 사용 여부 ▲위생처리 기준 준수 여부 등이다.

식약처는 이번 전국 위생용품 점검 결과를 다음 달 초 발표할 예정이다.
 


김주경 기자 ksy055@ezy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