혼다코리아, 이지홍 신임 대표이사 사장 임명
혼다코리아, 이지홍 신임 대표이사 사장 임명
  • 정재훈 기자
  • 승인 2019.06.14 11: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지홍 혼다코리아 신임 대표이사 사장. 사진=혼다코리아
이지홍 혼다코리아 신임 대표이사 사장. 사진=혼다코리아

[이지경제] 정재훈 기자 = 혼다코리아는 지난 13일 주주총회를 통해 이지홍 자동차 사업부 상무이사를 신임 대표이사 사장으로 임명했다고 14일 밝혔다.

이 신임 대표이사는 지난 2002년 혼다코리아에 입사해 ▲2013년 사업관리부 이사 ▲2014년 모터사이클 영업부문 이사 ▲2015년 자동차 영업부문 이사 ▲2016년 자동차 사업부 상무이사 등 요직을 두루 거치며 혼다 자동차와 혼다 모터사이클의 성장을 견인해 왔다.

특히 자동차 사업부 상무이사를 맡은 2016년 이후에는 2017년 10년 만의 1만대 판매 돌파, 2018년 오딧세이 수입 미니밴 판매 1위 등의 실적을 이끌어 냈다. 올 3월에는 수입차 판매 3위를 달성하기도 했다.

혼다코리아는 이 신임 대표이사가 앞으로 젊고 친화적인 리더십과 냉철한 사고를 통해 자동차와 모터사이클 시장에서 혼다의 지속적인 성장 모멘텀을 만들어내고 리더십을 이어나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 신임 대표이사 체제로 새롭게 출발하는 혼다코리아는 올해 자동차 부문에서 양적으로는 연간 1만1000대 판매를 목표로 한다는 설명이다.

더불어 ‘진심을 담은 편안함을 제공해 합리적으로 신뢰할 수 있는 브랜드’가 되고자 하는 질적 성장의 방향성에 따라 고객 만족(CS)을 강화함으로써 CS No.1 재탈환을 위해 노력할 계획이다.

모터사이클 분야에서 고객들의 타는 즐거움을 위한 양질의 성장을 이어나가는 동시에 젊고 활기찬 브랜드 이미지를 확립해 총 2만5000대 판매를 목표로 하고 있다. 지난해 창사 이래 최초로 달성한 연간 2만대 판매를 뛰어넘겠다는 각오다. 

한편 2003년부터 혼다코리아를 이끌어온 정우영 대표이사는 대표이사 회장으로 임명됐으며 앞으로 감독 기관으로서의 역할을 수행하게 된다. 


정재훈 기자 kkaedol07@ezy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