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공헌] LG생활건강, ‘제2회 빌려 쓰는 지구 대학생 캠프’ 개최
[사회공헌] LG생활건강, ‘제2회 빌려 쓰는 지구 대학생 캠프’ 개최
  • 김주경 기자
  • 승인 2019.07.05 13: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5일 서울 도봉구 도봉숲속마을에서 열린 LG생활건강 '제2회 빌려쓰는 지구 대학생 캠프'에 참가한 대학생들이 사회공헌활동을 체험하고 진로 멘토링을 받고 있다. 사진=LG생활건강
LG생활건강의 '제2회 빌려쓰는 지구 대학생 캠프'에 참가한 대학생들이 4~5일 서울 도봉구 도봉숲속마을에서 열린 캠프에서 사회공헌활동을 체험하고 진로 멘토링을 받고 있다. 사진=LG생활건강

[이지경제] 김주경 기자 = LG생활건강은 지난 4~5일 서울 도봉구 도봉숲속마을에서 기업의 사회공헌활동(CSR)을 체험하고 진로 멘토링을 받아보는 ‘제2회 빌려 쓰는 지구 대학생 캠프(이하 빌쓰지 캠프)’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빌쓰지 캠프는 사회공헌 가치를 이해하고 지속 가능한 사회에 기여하는 인재를 양성하는 입문 과정으로 결과 목적의 활동이 아닌 과정 중심의 차별화된 교육 프로그램이다.

올해 빌쓰지 캠프에는 대학생 36명이 참가했다. 참가자들은 1박 2일 동안 ▲CSR 전문가 특강 ▲LG생활건강 임직원과의 진로 토크쇼 ▲LG생활건강 사회공헌활동 체험 ▲사회공헌 프로그램 기획 공모전 등에 참여하며 진로를 설계했다.

특히 팀 과제로 진행된 ‘세상의 빛이 되어 줄 별별 아이디어’ 공모전을 통해 유엔의 지속가능발전목표(UN SDGs) 중 기후 환경, 건강한 삶과 복지, 양질의 교육, 성 평등, 지속가능한 도시와 공동체, 빈곤 종식 등을 주제로 차별화된 사회공헌 프로그램을 기획하고 각종 사회 문제에 대한 생각을 공유했다.

LG생활건강은 1박 2일간 성실히 참여한 대학생에게 빌쓰지 캠프 수료증과 기념 선물을 증정하고 진로·취업 도서, 봉사활동 시간, 공모전 시상 등 다양한 혜택을 제공했다.

LG생활건강 관계자는 “기업 CSR과 사회 문제 해결에 대한 관심이 증가하면서 대학생이 직접 경험할 수 있는 프로그램으로 기획했다”면서 “실무적인 진로 교육으로 취업을 앞둔 대학생들의 고민을 덜어줄 것”이라고 말했다.


김주경 기자 ksy055@ezy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