푸르밀, ‘2019 대한민국 일자리 으뜸기업’ 선정
푸르밀, ‘2019 대한민국 일자리 으뜸기업’ 선정
  • 김보람 기자
  • 승인 2019.07.26 10: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푸르밀
신동환 푸르밀 대표이사가 25일 세종컨벤션센터에서 열린 ‘2019 대한민국 일자리 으뜸기업’을 수상하고 기념 촬영을 진행하고 있다. 사진=푸르밀

[이지경제] 김보람 기자 = 푸르밀이 지난 25일 양질의 일자리 창출과 일·생활의 양립이 가능한 근로환경 조성에 기여한 점을 인정받아 ‘2019 대한민국 일자리 으뜸기업’으로 선정됐다고 26일 밝혔다.

지난해부터 매해 열리는 ‘대한민국 일자리 으뜸기업’ 행사는 고용 창출에 기여하고 근로환경 개선에 앞장선 기업을 고용노동부가 선정, 시상하며 사회적 관심과 공감대를 형성하는 자리다.

세종시 어진동 세종컨벤션센터에서 열린 시상식에서 푸르밀은 국내 유업계를 선도하는 유가공 전문기업으로서 우수한 고용 창출 성과와 근무시간 단축, 임직원들의 워라밸 실현 등 다방면으로 근로환경 개선에 앞장선 점을 높게 인정받아 대한민국 일자리 으뜸기업으로 선정됐다.

푸르밀에 따르면 푸르밀은 지난해 정부의 주 52시간 근무제 도입에 맞춰 노동 시간을 단축하고 지역 청년 인재 등 80여명의 인력을 신규채용하며 일자리 나눔에 적극 앞장서 왔다.

또한 일과 삶의 균형(워라밸)을 중시하는 신동환 푸르밀 대표이사를 필두로 비효율적인 업무를 줄이고 재충전을 위한 휴가 사용을 장려하는 ‘일·생활 균형 캠페인’을 시행했으며 임직원들의 출산 및 육아휴직 사용을 적극적으로 독려하고 있다.

특히 신동환 대표이사는 효율적인 업무 진행과 유연한 근무환경 조성을 위해 ▲불필요한 야근 철폐 ▲매월 셋째 주 수요일을 ‘가족의 날’로 지정해 정시 퇴근 ▲구체적이고 명확한 업무지시로 회의 최소화 ▲건전한 회식문화 ▲근무시간 외 연락 자제 등의 지침을 직접 마련해 시행하고 있다.

이외에도 정규직 확대, 여성·고령자 일자리 배려 및 협력사 지원 등 노사 상생 추구, 능력 중심 채용, 공장 환경개선 투자로 안전한 근로환경 구축, 임직원들의 직무능력 및 숙련기술 장려 등 일자리의 질을 개선하기 위한 다양한 활동을 이어오고 있다.

신동환 푸르밀 대표이사는 “양질의 일자리와 안정된 근로환경 구축은 임직원들의 만족도 향상은 물론 업무 성과까지 높이는 효과가 있다”며 “앞으로도 정부의 일자리 정책에 적극적으로 동참해 고용 창출과 일과 생활의 양립을 실현할 수 있는 근로환경 조성에 앞장설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날 시상식에는 이낙연 국무총리, 이재갑 고용노동부 장관 등이 참석했다.


김보람 기자 qhfka7187@ezy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