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지 부동산] 첫 '후분양' 과천 푸르지오 써밋, 1순위 305가구 미달
[이지 부동산] 첫 '후분양' 과천 푸르지오 써밋, 1순위 305가구 미달
  • 정재훈 기자
  • 승인 2019.07.31 16: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뉴시스
사진=뉴시스

[이지경제] 정재훈 기자 = 정부의 분양가 통제를 피해 3.3㎡당 평균 분양가 3998만원으로 후분양에 나선 '과천 푸르지오 써밋'이 해당지역에서 대거 미달된 것으로 나타났다.

31일 금융결제원 아파트투유에 따르면 지난 30일 일반분양분 506가구에 대한 해당지역 1순위 청약을 진행한 결과 총 305가구가 미달됐다.

전용면적 59㎡A형 84가구 모집에 50명이 신청하면서 34가구 미달됐다. 59㎡B형 120가구 모집에서는 27명만 신청하면서 93가구가 미달됐다. 59㎡C형도 50가구 모집에 9명이 신청해 41가구가 기타지역 1순위로 넘어가게 됐다.

전용면적 84㎡는 총 6개 주택형 가운데 84㎡D형과 F형이 1순위에서 마감됐다. 이중 D형은 2가구 모집에 20명이 청약해 10대 1의 경쟁률을 기록한 가운데 마감됐다. F형에도 1가구 모집에 6명이 청약했다.

나머지 4개 주택형은 모집가구수를 채우지 못했다. 해당지역 1순위 마감된 대형 주택형은 없었다. 전용면적 111.97㎡B형, 126.98㎡A형, 131.96㎡B형, 151.94㎡A형 등 일부 주택형에는 청약자가 한 명도 없었다.

한편 과천 주공1단지를 재건축하는 과천 푸르지오 써밋은 정부의 분양가 규제를 피해 후분양을 택한 첫 사례다. 책정된 평균분양가는 3.3㎡당 3998만원. 분양가는 최소 9억7040만원(59㎡B형)부터 최고 21억3830만원(151㎡A형)에 달한다.


정재훈 기자 kkaedol07@ezy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