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유플러스, 단말 케어 특화 ‘5G 플래티넘’ 요금제 출시
LG유플러스, 단말 케어 특화 ‘5G 플래티넘’ 요금제 출시
  • 이민섭 기자
  • 승인 2019.08.02 11: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LG유플러스
사진=LG유플러스

[이지경제] 이민섭 기자 = LG유플러스는 단말기 케어에 특화된 신규 5G 요금제 5G 플래티넘을 선보인다고 2일 밝혔다.

LG유플러스는 이번 신규 요금제가 하바닉 프리미엄 및 중저가 5G 폰 출시에 높은 활용도를 보일 것으로 기대했다.

LG유플러스에 따르면 5G 플래티넘은 월 10만500원(부가세 포함)에 ▲데이터 300GB(소진 후 10Mbps 속도제어)를 제공된다. 선택약정 할인 적용 시 월 7만8750원(부가세 포함)이며 올 연말까지 가입할 경우 24개월간 데이터 무제한 프로모션을 받을 수 있다.

또한 음성과 문자는 기본 제공되며, 테더링과 쉐어링은 월 100GB를 서비스한다. 이밖에 가족간 데이터 주고받기는 5G와 LTE 상관없이 월 4GB까지 가능하다.

플래티넘 요금제 가입자들은 ▲분실·파손 보험료 3800원 할인(10월 말까지 가입 시, 24개월간) ▲안심폰 백업 무료(12월 말까지 가입 시, 24개월간) ▲중고폰 가격보장 프로그램을 기본으로 적용받는 등 단말기 케어를 위한 다양한 부가서비스가 제공된다.

LG유플러스는 5G 플래티넘 고객 대상으로 다양한 프로모션도 운영한다. 요금제 가입자들은 ▲지니뮤직 ▲U+모바일tv 등을 무료로 이용할 수 있으며, 해외 로밍데이터 무제한 서비스를 12월 말까지 50% 할인된 가격에 제공한다. 또 연말까지 ▲유튜브 프리미엄 6개월 ▲넷플릭스 3개월 무료 혜택을 제공한다.

이상헌 LG유플러스 상품·기획전략담당 상무는 “’5G 슈퍼 플래티넘’이 가족 결합 고객에게 적합하다면 ‘5G 플래티넘’은 개인 데이터 용량과 단말 케어 혜택을 더욱 중시하는 20~30대 고객들의 특성을 반영한 요금제”라며 “지난주 출시한 청소년·시니어 요금제와 더불어 업계 대비 2배인 총 8종의 5G 요금제 라인업을 완성했다. 앞으로도 각 연령층의 특징을 고려한 요금 상품을 늘려 고객들의 서비스 선택권을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계획을 밝혔다.


이민섭 기자 minseob0402@ezy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