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플, ‘아이폰11·프로·프로맥스’ 공개…성능↑, 가격↓
애플, ‘아이폰11·프로·프로맥스’ 공개…성능↑, 가격↓
  • 이민섭 기자
  • 승인 2019.09.11 10: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지경제] 이민섭 기자 = 애플의 신작 ‘아이폰11’ 시리즈가 공개됐다.

애플은 10일(현지 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애플 신사옥 ‘스티브 잡스 극장’에서 ▲아이폰11 ▲아이폰11 프로 ▲아이폰11 프로 맥스 등 신제품 3종을 공개했다.

이번 신제품은 동일한 화면 사이즈에 3개의 카메라, 20% 성능 개선, 사진 촬영 및 편집 기능이 업그레이드된 것이 특징이다. 그런데도 가격은 모델별로 전작과 비슷하거나 저렴한 수준이다.

먼저 가장 눈에 띄는 점은 후면에 탑재된 정사각형 모듈의 트리플 카메라다. 정사각형 모듈로 전작과 디자인 차별화를 꾀한 것. 1200만 화소 광각과 울트라 광각(120도), 망원렌즈로 구성된 듀얼 카메라는 전·후면에서 모두 4K 영상 촬영을 지원한다. 영상 트렌드에 맞춰 촬영 즉시 회전·자르기·필터 적용 등 다양한 편집 기능을 담았다.

또 A12 대비 최대 20% 성능이 개선된 A13 바이오닉 칩셋을 탑재해 성능을 최대 20% 끌어올렸다. 애플은 삼성전자 ‘갤럭시S10’, 화웨이 ‘P30’ 등과 비교해 월등히 빠른 CPU(중앙처리장치)와 GPU(그래픽처리장치) 속도를 갖췄다는 설명이다.

배터리 성능도 향상됐다. 아이폰 11도 전작보다 1시간, 아이폰11 프로 4시간, 아이폰11 프로 맥스 5시간 배터리 사용 시간이 늘었다.

아이폰11 가격은 699 달러(약 83만원) ▲아이폰11 프로는 999 달러(약 119만원) ▲아이폰11 프로 맥스는 1099 달러(약 131만원)이며 퍼플·화이트·옐로우·그린·레드·블랙 색상(64·256·512GB)으로 출시된다.

애플의 신제품 3종은 오는 13일부터 사전예약 판매된다. 미국을 비롯한 30여개 1차 출시국은 20일부터 공식 판매에 들어간다.


이민섭 기자 minseob0402@ezy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