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븐일레븐, 편의점 업계 최초 ‘경량패딩 조끼’ 출시
세븐일레븐, 편의점 업계 최초 ‘경량패딩 조끼’ 출시
  • 김보람 기자
  • 승인 2019.10.14 09:30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세븐일레븐
사진=세븐일레븐

[이지경제] 김보람 기자 = 앞으로 경량패딩 조끼를 편의점에서 구입할 수 있게 됐다.

세븐일레븐은 업계 최초로 ‘경량패딩 조끼’를 선보인다고 14일 밝혔다.

세븐일레븐 경량패딩 조끼는 국내 대표 여성 속옷 전문기업 ‘남영비비안’과 협업해 출시한 상품으로 높은 품질과 최고의 가성비를 자랑한다. 가격은 2만9000원.

100% 오리털 충전재(오리 깃털 50%, 오리 솜털 50%)를 사용해 가볍고 부드러워 착용감이 좋고 보온성도 뛰어나다는 설명이다.

남녀공용 상품으로 색상은 블랙과 네이비 2종으로 사이즈는 95부터 105까지 구성돼 있다. 세븐일레븐은 이달 16일부터 총 1만개를 한정 판매할 계획이다.

세븐일레븐은 이와 함께 방한용품도 선보인다. 넥워머, 접이식 귀마개, 스마트폰 기모 장갑 등 총 7종의 겨울 방한용품을 16일 출시하는 것. 세븐일레븐은 겨울용품 출시를 시작으로 11월까지 핫팩, 기타 방한용품 등 관련 상품을 순차적으로 선보일 예정이다.

김현정 세븐일레븐 MD는 “10월은 편의점이 동절기를 앞두고 관련 상품을 본격적으로 선보이며 겨울 시즌을 준비하는 매우 중요한 시기”라며 “무엇보다 차별화 가치가 높고 실용성이 뛰어난 상품 개발 콘셉트로 관련 상품 구색을 더욱 확대하여 선보일 계획”이라고 말했다.


김보람 기자 qhfka7187@ezy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CSW 2019-10-15 08:44:57
유니클로 재고 판매하는건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