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지 보고서] “삼겹살 대신 막창 주세요” 특수부위 육류 판매 전년 동기比 9배↑
[이지 보고서] “삼겹살 대신 막창 주세요” 특수부위 육류 판매 전년 동기比 9배↑
  • 김보람 기자
  • 승인 2019.10.23 09: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옥션
사진=옥션

[이지경제] 김보람 기자 = 육류 소비 트렌드가 변화하고 있다. 전통적인 선호 부위인 삼겹살과 소갈비 등에서 족, 등뼈, 곱창, 막창 등의 특수부위 육류가 인기를 끌고 있는 것. 양고기, 오리고기 등 기타 육류의 수요도 증가하는 추세다.

옥션은 최근 한 달(9/21~10/20) 기준으로 전년 동기 대비 육류 판매량을 조사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고 23일 밝혔다.

조사에 따르면 먼저 특수부위 판매량이 크게 신장한 것으로 나타났다. 돼지 족, 등뼈, 기타돈육의 경우 무려 785%나 증가한 것으로 집계됐다. 소폭 감소한 돼지고기 삼겹살/목살(-5%), 완만한 상승세를 보인 소고기 등심(12%) 등과 비교해보면 주목할 만한 수치다.

가공육류에서도 곱창/막창(184%), 폭립(476%)의 신장률이 소시지(17%), 베이컨(20%)을 크게 앞선 것으로 나타났다.

같은 기간 기타 육류 판매량도 양고기 38%, 오리고기 236% 등 수요가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서희선 옥션 마트 리빙실 실장은 “각종 방송이나 SNS에서 이색 육류 요리가 인기를 끌고 관련 레시피를 쉽게 접할 수 있다는 점이 다양한 특수부위, 기타 육류 판매 신장의 주된 요인”이라며 “에어프라이어, 미니 오븐 등 간편 조리기기를 능숙하게 다루는 사람들이 늘어난 것도 긍정적인 영향을 미친 것으로 보인다”라고 전했다.

한편 옥션에서는 ▲한돈 국내산 등뼈(3㎏/8450원) ▲한돈 국내산 돼지껍데기 ▲푸디스타 바베큐 폭립(1㎏*2팩/2만9800원) 등 특수부위 상품과 ▲돌핀양갈비 숄더랙(900g/3만3500원) ▲목우촌 1등급 오리로스(150g*14팩/3만2900원) 등의 다양한 특수 부위 육류를 판매하고 있다.


김보람 기자 qhfka7187@ezy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