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생활건강, 생활용품 ‘점자스티커’ 공동 보급 업무협약 체결
LG생활건강, 생활용품 ‘점자스티커’ 공동 보급 업무협약 체결
  • 김주경 기자
  • 승인 2019.10.23 17: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LG생활건강
사진=LG생활건강

[이지경제] 김주경 기자 = LG생활건강이 서울 영등포구 소재 한국장애인소비자연합에서 중증 시각장애인의 생활용품 사용 편의를 지원하는 ‘생활용품 점자스티커 공동보급’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3일 밝혔다.

LG생활건강에 따르면 이번 사업은 한국장애인소비자연합의 공익사업의 일환인 ‘생활점자스티커보급사업’이다.

LG생활건강과 한국장애인소비자연합은 이번 협약을 통해 시각장애인의 어려움과 불편함을 공감하고 자립적인 소비생활을 지원하기로 했다. 또 시각장애인소비자의 의견과 정보를 적극 반영하는데 협력하기로 했다.

이에 샴푸와 린스, 세안, 로션, 스킨, 바디, 치약, 클렌저 등의 제품에 점자스티커를 개발하고 다양한 제품에 사용될 수 있도록 선택 조합형으로 구성했다. 또 기존 점자스티커와 달리 문자도 병기해 저시력자도 제품을 쉽게 인지할 수 있도록 했다.

박헌영 LG생활건강 상무는 “생활용품은 개인의 공간에서 필요한 생필품으로 시각장애인도 소비자의 한 사람으로서 존중받아야 한다”면서 “누구나 안전하고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는 제품을 개발하는 데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병돈 한국장애인소비자연합 대표는 “시각장애인의 경우 같거나 유사한 용기로 제작된 생활용품을 타인의 도움 없이 사용하기 매우 힘들다”면서 “다른 기업들도 장애인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해 동참해달라”고 전했다.


김주경 기자 ksy055@ezy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