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에너지, 부산 신항 사업소에 ‘태양광 발전 설비’ 구축
SK에너지, 부산 신항 사업소에 ‘태양광 발전 설비’ 구축
  • 이민섭 기자
  • 승인 2019.11.20 15: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SK에너지
사진=SK에너지

[이지경제] 이민섭 기자 = SK에너지가 올해 연말부터 경상남도 창원시 소재 내트럭하우스 부산 신항 사업소의 태양광 발전시설을 가동한다고 20일 밝혔다.

SK에너지는 지난 7월부터 부지 넓이 5만㎡에 달하는 부산 신항 사업소의 화물차 주차면을 활용해 태양광 발전 설비 구축을 시작했다.

주차면을 활용한 것은 태양광 발전 설비 설치 면적을 최대로 확보해 발전용량을 극대화하기 위한 것이라는 설명이다. 그 결과 부산 신항 사업소 한 곳에서만 1일 995.4kWh의 태양광 발전용량을 확보했다. 3kWh 수준인 주택용 태양광 발전시설과 비교하면 약 300배가 넘는 규모다.

부산 신항 사업소가 태양광 발전으로 생산하게 될 전력량은 연간 1.4GW다. 이를 통해 LNG 발전 대비 매년 약 620톤의 온실가스를 감축하고 미세먼지 배출 저감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조경목 SK에너지 사장은 “정유사업 연계 플랫폼들을 이용한 친환경 태양광 발전에 본격 돌입함으로써 그린밸런스 전략의 성과 창출이 가속화될 것으로 기대한다”면서 “지속 가능한 미래를 만들기 위해 다양한 분야로 친환경 사업 영역을 넓혀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SK에너지는 충북지역과 경남지역에 각각 위치한 옥천 사업소와 울산 신항 사업소에도 올해 중으로 태양광 발전 설비 건설에 착수할 예정이다. 단계적으로 전국 내트럭하우스로 확산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이민섭 기자 minseob0402@ezy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