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U, 백종원 간편식 2억개 판매 돌파…도시락 비중 50%, 축구장 700개 면적
CU, 백종원 간편식 2억개 판매 돌파…도시락 비중 50%, 축구장 700개 면적
  • 김보람 기자
  • 승인 2019.11.21 09: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CU '백종원 도시락'
사진=CU '백종원 도시락'

[이지경제] 김보람 기자 = CU가 요리연구가 백종원과 손잡고 선보인 백종원 간편식 시리즈의 누적 판매량이 11월 말 기준 2억개를 넘어섰다. 이 가운데 도시락은 1억개다. 면적으로 환산하면 축구장 700 곳을 가득 채울 수 있는 수준이다.

20일 CU에 따르면 지난 2015년 12월 ‘백종원 한판 도시락’, ‘매콤불고기정식’을 시작으로 약 4년 동안 도시락, 주먹밥, 김밥 등 총 90여종의 간편식을 출시했다. 연평균 약 22.5개의 제품을 출시해 약 5000만개가 판매된 셈이다.

이 가운데 가장 많이 판매된 제품은 단연 도시락으로 전체 판매량의 절반인 약 1억개를 기록했다. 지금까지 판매된 백종원 도시락을 면적으로 환산하면 여의도의 약 2배, 축구장 700개를 가득 채울 수 있다.

최근 4년간 CU의 도시락의 판매량 상위 10위 제품 중 1위부터 8위까지 모두 백종원 도시락이 차지했다.

지금까지 가장 많이 판매된 제품은 백종원 한판 도시락으로 총 2200만개가 판매됐다. 이어 매콤불고기정식 2000만개, ‘맛있닭가슴살 도시락’ 1200만개, ‘우삼겹정식’ 600만개, ‘햄쌈도시락’ 500만개 순으로 나타났다.

백종원 도시락은 출시 2주 만에 100만개 판매를 돌파하며 돌풍을 일으켰다. 폭발적인 수요를 맞추기 위해 CU 간편식품 제조센터는 인력과 생산라인을 2배로 늘리고 24시간 풀가동을 해야 할 정도로 큰 인기를 끌고 있다는 설명이다.

백종원 도시락의 등장 이후 편의점 도시락 시장의 규모는 3배 이상 급증했다. 편의점 도시락 시장은 ▲2015년 1300억원 ▲2016년 2200억원 ▲2017년 2500억원 ▲지난해 4000억원 ▲올해는 5000억원을 넘보고 있다.

백종원 도시락은 최근 역대 최저를 기록하고 있는 쌀 소비량 증대에도 기여하고 있다. 1인당 쌀 소비량이 해마다 줄어 농가의 어려움이 커지고 있는 가운데 CU 간편식품 제조공장의 쌀 매입량은 2015년 6400t에서 지난해 14800t으로 2.4배나 증가한 것.

조성욱 BGF리테일 간편식품 팀장은 “백종원 간편식의 인기 비결은 집밥처럼 맛있고 정성이 가득한 음식을 합리적인 가격으로 제공하려는 백종원 요리연구가의 철학이 담겨 있기 때문”이라며 “편의점 도시락에 대한 기존의 인식을 바꾸고 시장의 성장은 물론 쌀 소비량 증대에도 도움이 될 수 있어 그 의미가 더욱 크다”고 말했다.


김보람 기자 qhfka7187@ezy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