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어부산, 내년 1월부터 LCC업계 최초 中 청두 노선 신규 취항
에어부산, 내년 1월부터 LCC업계 최초 中 청두 노선 신규 취항
  • 이민섭 기자
  • 승인 2019.11.25 10: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에어부산
사진=에어부산

[이지경제] 이민섭 기자 = 에어부산이 오는 2020년 1월15일부터 국내 저비용항공사 가운데 처음으로 중국 청두 노선에 취항한다고 25일 밝혔다.

해당 노선은 주 3회(수요일, 금요일, 일요일) 운항하며, 인천국제공항에서 오후 11시20분에 출발해 중국 청두 솽류국제공항에 오전 3시10분 도착한다. 귀국 편은 현지에서 오전 4시10분에 출발해 인천국제공항에 오전 8시50분에 도착한다.

비행 시간은 약 3시간30분이 소요되며, 195석 규모의 A321-200 항공기가 투입된다.

청두는 중국 쓰촨성의 중심 도시로, 삼국지의 주 무대로 촉나라의 문명을 느낄 수 있는 문화도시라는 설명이다.

에어부산은 12월1일까지 인천-청두 노선 신규 취항을 기념한 특가 이벤트도 마련했다. 2020년 1월15일부터 2020년 3월28일까지 탑승할 수 있는 인천-청두 노선 항공권을 1인 편도 총액 기준으로 8만9000원부터 홈페이지나 모바일을 통해 구매할 수 있다.

에어서울 관계자는 “다양한 테마로 여정을 즐길 수 있는 중국 청두는 많은 여행객들이 방문하고 싶은 매력적인 여행지”라고 말했다.


이민섭 기자 minseob0402@ezy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