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용병 신한금융 회장 연임…회추위 ‘만장일치’ 결정
조용병 신한금융 회장 연임…회추위 ‘만장일치’ 결정
  • 문룡식 기자
  • 승인 2019.12.13 14: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용병 현 신한금융지주 회장이 13일 오전 서울 중구 신한금융지주에서 열리는 신한금융지주 차기회장 선임을 위한 회장후보추천위원회(회추위) 면접에 앞서 기자들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조용병 현 신한금융지주 회장이 13일 오전 서울 중구 신한금융지주에서 열리는 신한금융지주 차기회장 선임을 위한 회장후보추천위원회(회추위) 면접에 앞서 기자들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이지경제] 문룡식 기자 = 조용병 신한금융그룹 회장이 연임에 성공했다.

신한금융 지배구조 및 회장후보추천위원회(회추위)는 조 회장을 차기 회장 후보로 추천했다고 13일 밝혔다.

이번 추천은 회추위원 7명의 만장일치로 결정됐다. 회장 선임은 이날 오후 열리는 이사회와 3월 주주총회를 거쳐 최종 확정된다. 이로써 조 회장은 앞으로 3년간 신한금융을 다시 이끌게 된다.

조 회장은 1957년 대전 출생으로 대전고와 고려대 법학과를 졸업했다. 지난 1984년 신한은행에 입사한 후 뉴욕지점, 인사부, 기획부를 거쳐 글로벌 사업담당 전무, 리테일부문장 부행장, 신한BNP파리바자산운용 대표, 신한은행장 등을 지냈다. 지난 2017년 3월 신한금융 회장 자리에 오른 뒤 이번에 연임에 성공한 것이다.

회추위는 "조 회장 후보자가 신한의 1등 금융그룹으로서 위상을 공고히 하고 새로운 금융 패러다임에 대응해 조직의 변화를 리드해 나갈 것으로 본다"며 "글로벌과 디지털 등 신시장 개척을 통해 차별화된 성과를 창출할 수 있는 적임자"라고 강조했다.

다만 조 회장은 신한은행 채용비리 연루 혐의로 불구속 기소돼 재판을 받고 있어 법률 리스크는 남게 됐다. 조 회장의 1심 판결 결과는 내년 1월 중 나올 전망이다.


문룡식 기자 bukdh@ezy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