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사] 한샘, 최진호 부사장 등 승진
[인사] 한샘, 최진호 부사장 등 승진
  • 김보람 기자
  • 승인 2019.12.17 13: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한샘 상암 사옥
사진= 한샘 상암 사옥

[이지경제] 김보람 기자 = 한샘은 최진호 일본법인 전무를 부사장으로 승진시키고 이주영 대외협력실 실장을 상무로 승진 임명한다고 17일 밝혔다.

앞서 한샘은 지난 16일 임원 12명을 포함 총 596명의 임직원 정기 승진인사 단행했다.

최철진 경영지원실 경영관리부 상무가 전무로, 중앙일보 출신 김준현씨가 한샘 기업문화실 전무로 합류해 기업문화 혁신을 위한 업무를 수행한다.

이와 함께 김룡, 손영동, 장우순 등 3명은 이사대우에서 이사로, 남윤호, 유정연, 이영일, 이용민, 정윤환, 최봉규, 최지연 등 7명은 부장에서 이사대우로 승진했다.

한샘은 올해에도 성과중심의 승진인사 기조를 유지해 총 15명이 특진했다. 또 사업본부장 중심 경영 체계 구축을 본격화하고 이를 지원하는 전략기획실을 강화하기 위해 임원 인사를 지난해 2명 대비 12명으로 확대했다.

여성인재에 대한 승진, 발탁인사도 강화했다. 디자인실 유정연, 최지연 부장은 이사대우로 승진하며 임원 대열에 합류했다. 과장 이상 관리자급의 승진도 지난해 대비 확대했다.

한샘 관계자는 “쉽지 않은 대내외 상황 속에서도 탁월한 실적에 대한 합당한 보상을 바탕으로 성과 중심의 승진인사 기조를 지속했다”라며 “또 사업본부장 중심 경영 체계 구축 및 여성 관리자 육성에도 초점을 뒀다”라고 인사 배경을 설명했다.


김보람 기자 qhfka7187@ezy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