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갤럭시S' 5시간만에 1만대 판매
'갤럭시S' 5시간만에 1만대 판매
  • 김봄내
  • 승인 2010.06.25 15: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출시 첫날 폭발적 반응 예고

삼성전자 스마트폰 갤럭시S가 출시 첫날 매진되는 기염을 토했다. 

SK텔레콤은 갤럭시S 공급 후 5시간만에 초기 물량 1만대가 동났다고 25일 밝혔다.

 

24일 시중에 판매되기 시작한 갤럭시S는 오후 4시부터 오후 9시까지 불과 5시간만에 개통이 끝났다. 시간당 2080대, 분당 35대가 팔린 셈이다. 

이날 SK텔레콤을 통해 개통된 갤럭시S는 총 1만400여대로 신규가입자와 기기변경 가입자의 비율은 1:1이고 갤럭시S로 번호이동한 타사 고객 비율은 18%이다.

또 SK텔레콤은 24일 하루만 1780여 건에 이르는 번호이동 순증을 기록해 갤럭시S로 인한 타사고객 유치에도 큰 효과를 거뒀다고 분석했다.

갤럭시S 인기에 따라 SK텔레콤 앱스토어 다운로드 건수도 전일 대비 20% 이상 늘었다. 기존 5600여명 수준이었던 T스토어 신규 가입자가 이날은 8400명을 넘겼다.

SK텔레콤 관계자는 "현재까지 법인시장 선주문 물량만 10만대, 공식적인 예약가입 정책을 펴지 않은 일반 대리점에도 점주 지인을 중심으로 한 선주문 물량이 10만대 이상으로 파악된다", "오늘부터 본격적으로 물량이 공급되면 단일기종 최단기간 10만대 돌파도 어렵지 않을 것"이라고 전했다.


김봄내 kbn@ezy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