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은행 본점 직원 코로나19 확진…본점 긴급 폐쇄
대구은행 본점 직원 코로나19 확진…본점 긴급 폐쇄
  • 문룡식 기자
  • 승인 2020.02.28 17: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지경제] 문룡식 기자 = DGB대구은행 대구 수성구 제1본점이 코로나19의 영향으로 긴급 폐쇄됐다.

대구은행은 28일 제1본점 직원 1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아 건물 전체를 긴급 폐쇄했다고 밝혔다. 또한 이날 오전부터 방역 작업에 돌입했으며, 오는 주말 2차 방역을 할 방침이다.

본점에 근무하는 직원 700여명은 재택근무로 전환했다. 마감 업무 등을 위한 최소한의 필수 인력은 보호장구를 착용한 채 근무한다.

대구은행 측은 “급한 용무는 대구은행 범어동지점‧인터넷뱅킹 등을 이용해 달라”고 당부했다.

대구은행은 방역 작업을 거쳐 내달 2일 영업을 재개할 예정이다.


문룡식 기자 bukdh@ezy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