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조선해양, LNG선 7척 9억달러 규모 수주
한국조선해양, LNG선 7척 9억달러 규모 수주
  • 이민섭 기자
  • 승인 2020.08.03 13: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현대중공업
사진=현대중공업

[이지경제] 이민섭 기자 = 한국조선해양이 유럽과 버뮤다 소재 선사 등과 17만4000㎡급 LNG 운반석 4척, 5만톤급 PC선 2척, 1000인승 여객선 1척 등에 대한 수주 계약을 체결했다고 3일 밝혔다.

이번 계약은 총 7척, 9억 달러 규모로, 동급 LNG선 6척과 여객선 1척에 대한 옵션이 포함됐다는 설명이다. 또 오는 12일에도 동급 LNG선 2척에 대한 계약이 예정돼 있어 총 9척의 추가 수주도 이뤄질 것으로 보인다.

한국조선해양이 수주한 LNG선은 이중연료 추진엔진과 질소산화물 저감장치를 적용해 온실가스 배출량을 크게 줄일 수 있다. 또 공기윤활시스템과 LNG재액화 기술로 경제성도 갖췄다. 이들 선박은 현대중공업, 현대삼호중공업에서 각각 2척씩 건조돼 2023년 8월 글로벌 에너지 기업 ‘쉘’의 용선용으로 투입될 예정이다.

한국조선해양 관계자는 “카타르, 모잠비크 프로젝트를 포함해 LNG운반선과 관련된 다양한 논의를 진행하고 있다”며 “지속적인 기술개발과 원가절감 노력 등을 통해 고객의 요구를 만족시키고 추가 수주를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민섭 기자 minseob0402@ezy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