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유플러스, 5G 요금제 낮추고 데이터 늘린 중저가 요금제 2종 출시
LG유플러스, 5G 요금제 낮추고 데이터 늘린 중저가 요금제 2종 출시
  • 이민섭 기자
  • 승인 2021.01.05 09: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LG유플러스
사진=LG유플러스

[이지경제] 이민섭 기자 = LG유플러스가 4만~5만원대 중저가 5G 요금제 2종을 출시한다고 5일 밝혔다.

LG유플러스에 따르면 이번 신규 5G 요금제는 가격이 저렴해지고 데이터 용량이 늘었다. 먼저 오는 11일 출시 예정인 5G 슬림+의 경우 월 4만7000원에 5G 데이터 6GB가 제공된다. 데이터 소진 이후부터는 400Kbps의 속도로 무제한 이용이 가능하며, 선택약정을 적용할 경우 월 3만5250원으로 25% 할인받을 수 있다.

5G 라이트 요금제는 오는 29일부터 기본 제공 데이터를 33% 늘린 5G 라이트+로 신규 가입자들에게 제공된다. 월 5만5000원에 9GB를 사용할 수 있던 데이터는 12GB로 늘었다. 데이터 소진 시 1Mbps의 속도로 무제한 데이터를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으며, 선택약정 할인 시 월 4만1250원으로 이용할 수 있다.

LG유플러스는 5G 슬림+와 라이트+ 요금제를 통해 5G 중저가 시장이 더욱 활성화될 것으로 예상했으며, 요금제가 저렴해진만큼 보급형 5G 단말기와 연계를 통한 라이트 유저도 확산될 전망이다.

이상헌 LG유플러스 컨슈머사업혁신그룹장 상무는 “중저가 요금제 신설로 가계통신비 인하에 기여하고 동시에 5G 시장을 보다 확산시키고자 했다”며 “향후 특화 요금제, 결합상품 등으로 요금 혁신을 연이어 선보일 계획이며, 이를 통해 고객들이 보다 다양한 요금 선택권을 가질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민섭 기자 minseob0402@ezy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