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널리포트] SK證 “LG전자, 사업부 재편 의지 확고…투자 매력 부각”
[애널리포트] SK證 “LG전자, 사업부 재편 의지 확고…투자 매력 부각”
  • 양지훈 기자
  • 승인 2021.03.03 10: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MC사업부, 상반기 중 방향 구체화 예상
최근 주가 조정→매수 기회로 활용해야

[이지경제=양지훈 기자] LG전자가 모바일 사업부 재편 의지가 확고하다는 분석이 나왔다.

3일 이동주 SK증권 연구원은 기업 분석 보고서에서 LG전자의 MC(모바일커뮤니케이션)사업부 매각과 관련한 구체적인 방향성이 올해 상반기 안에 정해질 것으로 내다봤다. 투자 의견과 목표 주가는 각각 매수(Buy)와 20만원을 유지했다.

이동주 SK증권 연구원DL LG전자의 모바일커뮤니케이션사업부 매각과 관련한 구체적인 방향성이 올해 상반기 안에 정해질 것으로 예상하면서, LG전자에 대한 투자 의견과 목표 주가를 각각 매수와 20만원을 유지했다. LG전자 서울 양재 사옥. 사진=양지훈 기자
이동주 SK증권 연구원DL LG전자의 모바일커뮤니케이션사업부 매각과 관련한 구체적인 방향성이 올해 상반기 안에 정해질 것으로 예상하면서, LG전자에 대한 투자 의견과 목표 주가를 각각 매수와 20만원을 유지했다. LG전자 서울 양재 사옥. 사진=양지훈 기자

이 연구원은 “MC사업부는 2015년 이후 연평균 적자가 8300억원 수준으로 시간 지체에 따른 기회비용이 갈수록 커지고 있다”며 “대상 업체와 방식에 대해서는 예상하기 어렵지만, 스마트폰 제조사 이외에도 글로벌 ICT(정보통신기술) 업체가 관심을 두기 충분하다”고 평가했다.

기초체력(펀더멘탈)도 탄탄하다는 의견이다.

이 연구원은 “LG전자의 올해 1분기 실적은 매출액 17조1553억원(전년 동기대비 16.5%↑), 영업이익 1조원(전년 동기대비 8.2%↓)을 추정한다”며 “위생 가전과 신가전 성장으로 HA(홈 어플라이언스)가 전사 실적을 주도할 것”으로 내다봤다.

이어 “TV는 패널 가격 상승에도 프리미엄과 온라인 채널 판매 확대로 상쇄할 것”이라며 “VS(자동차부품솔루션)는 올 하반기 전환을 기점으로 2023년 마그나와 조인트 벤처(JV) 실적 기여를 본격화할 것”으로 관측했다.

아울러 최근 주가 하락은 매수 기회라는 입장이다.

이 연구원은 “최근 MC 사업부 재편 차질 우려로 발생했던 주가 조정은 매수 기회로 활용할 필요가 있다”고 진단했다.


양지훈 기자 humannature83@ezy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