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에셋대우, 롯데카드와 데이터 융합 비즈니스 업무협약 체결
미래에셋대우, 롯데카드와 데이터 융합 비즈니스 업무협약 체결
  • 양지훈 기자
  • 승인 2021.03.16 14: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금융‧소비 데이터 결합으로 마이데이터 사업 경쟁력 차별화

[이지경제=양지훈 기자] 미래에셋대우와 롯데카드는 15일 서울 종로구 포시즌스호텔에서 ‘데이터 융합 비즈니스를 위한 업무협약식’을 진행했다고 16일 밝혔다.

이번 협약은 미래에셋대우의 금융투자 데이터와 롯데카드의 소비 데이터가 결합한 고객의 소비 패턴 트렌드 공동 연구를 목표로 이뤄졌다고 미래에셋대우는 설명했다. 미래에셋대우는 고객의 투자자산과 거래 내용 데이터가 주요 결합 대상이며, 롯데카드에서는 고객의 업종별 카드 이용 실적을 토대로 결합할 예정이다.

한정욱 롯데카드 디지털본부 한정욱 본부장(왼쪽)과 김남영 미래에셋대우 디지털금융부문 대표가 15일 서울 종로구 포시즌스 호텔에서 업무협약식을 진행하고 있다.
한정욱 롯데카드 디지털본부 한정욱 본부장(왼쪽)과 김남영 미래에셋대우 디지털금융부문 대표가 15일 서울 종로구 포시즌스 호텔에서 업무협약식을 진행하고 있다.

양사는 가명 처리된 고객 데이터를 데이터 전문기관(신용정보원)을 통해 결합 후 통계와 산업적 연구 목적으로 사용하게 된다.

안전하게 처리된 가명 정보를 바탕으로 미래에셋대우는 결합데이터 분석을 통해 고객의 투자와 소비 행태에 맞는 맞춤형 추천이 가능해지고, 금융소비자 친화적인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된다. 8월부터 시작될 마이데이터 사업의 통합 자산관리 서비스에서 소비와 관련된 분석 결과도 제안받을 수 있을 것으로 미래에셋대우는 기대하고 있다.

양사는 빅데이터 분석과 모델 개발을 공동 수행하고 주요 연구 결과를 공개할 예정이며, 앞으로 새로운 연구 주제를 발굴하고 공동 마케팅을 함께 하는 등 협업 관계를 구축할 계획이다.

김남영 미래에셋대우 디지털금융부문대표는 “증권업계 최초로 이종 산업간 데이터 결합 비즈니스에 참여했다”며 “앞으로 다양한 형태의 데이터를 융합해 고객에게 새로운 금융 혁신 서비스 제공을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양지훈 기자 humannature83@ezyeconomy.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