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銀, 종이통장 사용 줄이기 ‘나무통장’ 캠페인 마련
신한銀, 종이통장 사용 줄이기 ‘나무통장’ 캠페인 마련
  • 문룡식 기자
  • 승인 2021.03.30 14: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종이통장 없는 계좌 개설…입출금‧거치식·적립식 예금 가능

[이지경제=문룡식 기자] 신한은행은 종이통장 사용 줄이기를 통해 환경보호 및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을 실천하고자 나무통장 캠페인과 대고객 이벤트를 30일부터 각각 진행한다.

나무통장 캠페인은 나는 종이통장을 발급하지 않는다는 뜻의 ‘나(는) 無(무)통장’과 ‘종이 사용을 줄여 나무를 살리자’는 의미를 담았으며 올해 연말까지 펼쳐진다.

사진=신한은행
사진=신한은행

개인과 개인사업자 고객이 입출금예금, 거치식, 적립식 예금 개설 시 참여할 수 있다. ‘나무통장 발행 고객(캠페인 참여 고객)’에게는 신한 쏠(SOL) 접속 시 ‘지구를 구하신 분’ 그린배지가 부여된다.

신한은행은 지난해 10월 종이통장 없이도 쏠인증 등의 본인확인을 통해 영업점 거래가 가능한 무통장 프로세스를 도입한 바 있다. 나무통장 발행 고객도 영업점에서 입출금 거래 등이 모두 가능하다.

이번 캠페인에 참여하는 고객을 대상으로 다음달 말까지 마이신한포인트 2000포인트(선착순 3000명)와 텀블러 교환용 커피빈 모바일 상품권(추첨 1000명)을 제공하는 이벤트도 함께 진행된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종이통장의 사용을 줄이는 것이 실제 나무를 심는 것과 같은 환경보호 활동이라는 점을 알리기 위해 캠페인을 시작하게 됐다”며 “나무통장 발행을 통해 지구를 구하는 환경보호에 참여하시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문룡식 기자 bukdh@ezyeconomy.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