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hc치킨, 전 매장 대상 음식점 위생등급 추진
bhc치킨, 전 매장 대상 음식점 위생등급 추진
  • 김보람 기자
  • 승인 2021.04.05 17: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업계 최초 전 매장 획득 추진…현재까지 270여개 매장 등급 지정

[이지경제=김보람 기자] bhc치킨이 가맹점과 함께 매장 내 위생 관리 강화에 나선다.

bhc치킨은 직영점과 가맹점 등 전 매장을 대상으로 식품의약품안전처가 주관하는 음식점 위생등급 획득을 추진한다고 5일 밝혔다.

bhc치킨은 지난해 11월부터 가맹점별 음식점 위생등급을 추진해 왔다. 현재까지 270여개 매장이 심사를 통과해 매우 우수, 우수 등 등급 지정을 받았다. 사진=bhc치킨
bhc치킨은 지난해 11월부터 가맹점별 음식점 위생등급을 추진해 왔다. 현재까지 270여개 매장이 심사를 통과해 매우 우수, 우수 등 등급 지정을 받았다. 사진=bhc치킨

bhc치킨은 더욱 안전하고 깨끗한 치킨을 고객에게 제공하고자 지난해 11월부터 가맹점별 음식점 위생등급을 추진해 왔다.

이를 통해 현재까지 270여개 매장이 심사를 통과해 매우 우수, 우수 등 등급 지정을 받았다.

전국 1500여개의 모든 가맹점이 참여해 순차적으로 등급 심사가 진행되고 있다. 최소 2주에서 최대 3개월까지 소요된다.

식약처 주관하는 음식점 위생등급제는 음식점 위생 수준이 우수한 업소에 한해 등급을 지정하는 제도로 음식점의 위생 수준 향상과 소비자 선택권 보장을 위해 2017년 5월 시행됐다.

평가 전문 기관이 식품위생법 관련 준수 사항, 시설 기준, 위생관리, 영업자 의식 등 총 63개 항목에 걸쳐 평가하며 결과에 따라 ‘매우 우수’, ‘우수’, ‘좋음’ 3단계로 나눠 등급이 지정된다.

치킨은 기름을 많이 사용해 위생등급 획득이 매우 까다로워 위생등급 신청이 저조한 업계의 흐름을 비추어볼 때 이번 bhc치킨의 전 매장 위생등급 획득 추진은 매우 이례적이다. 특히 270여개로 업계에서 보기 드물게 많은 매장이 등급을 받은 것은 bhc치킨의 위생관리에 대한 부단한 노력과 강한 의지를 반증하고 있다.

실제 bhc치킨은 지난해부터 ’더 맛있고 더 깨끗한 더 친절한‘ 슬로건 아래 고객 중심 경영과 품질 경영을 강화하고 있다.

업계 최초로 고객과 가맹점주의 양방향 의견을 수렴하기 위한 콜센터를 본사에서 직접 운영하는 한편 고객 컴플레인 제로화를 목표로 위생과 품질관리 강화에 주력하고 있다.

이번 위생등급 추진은 그동안 꾸준히 실천해 온 품질 경영의 연장선으로 매장 내 위생과 청결에 대한 고객 신뢰도를 높여 가맹점 매출 증대에 긍정적인 효과를 bhc치킨은 기대하고 있다.

bhc치킨 관계자는 “업의 특성상 치킨은 다른 업종에 비해 위생등급제를 받기 어렵지만 등급제 획득을 통한 위생관리 강화에 가맹점과 본사 모두 공감하고 있다”라며 “먹거리 안전에 대해 높아진 소비자 눈높이에 맞춰 앞으로도 최고의 품질과 서비스를 제공하는 데 더욱 노력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김보람 기자 qhfka7187@ezyeconomy.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