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공헌] CU, 듀라셀과 보호대상아동 자립지원 프로젝트 진행
[사회공헌] CU, 듀라셀과 보호대상아동 자립지원 프로젝트 진행
  • 김보람 기자
  • 승인 2021.05.09 10: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달 31일까지 경제적 자립 돕는 디딤씨앗통장 지원 이벤트 진행

[이지경제 = 김보람 기자] CU가 배터리 브랜드 ‘듀라셀’과 함께 만 18세 미만 취약계층 보호대상 아동들이 준비된 사회인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아동자립지원 프로젝트’를 진행한다고 9일 밝혔다.

앞서 듀라셀은 어린이 건전지 삼킴 사고 방지를 위해 쓴 맛을 입힌 리튬 동전 건전지를 신규 출시하고 판매 수익금 일부를 CU와 함께 경제적 어려움에 처한 아동들을 위해 기부하기로 한 바 있다.

사진=CU
사진=CU

이번 프로젝트는 일정 나이가 되면 경제적 자립을 해야 하는 보호대상아동들의 ‘디딤씨앗통장’을 후원하는 방식으로 기획됐다. 디딤씨앗통장은 아동권리보장원이 주관하는 아동자산형성 지원사업으로 아동 본인이나 후원자가 매월 일정 금액을 저축하면 국가가 동일한 금액을 매칭 지원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저축된 금액이 있어야 정부의 매칭 지원을 받을 수 있지만 지난해 말 기준 대상자의 19%에 달하는 1만7000여명 아동들은 후원자를 찾지 못해 국가의 지원금을 수령하지 못하고 있는 상황이다.

이에 CU는 아동들의 경제적 자립 기반이 되는 디딤씨앗통장을 지원하기 위해 멤버십 앱 ‘포켓CU’에서 이달 31일까지 댓글 이벤트를 진행한다. 참여방법은 포켓CU 내 이벤트 페이지에서 진행되고 있는 아동자립지원 프로젝트 안내 게시물에 댓글을 달면 된다. 댓글 1개당 1만원의 후원금이 적립되며 목표 응원 댓글 수인 1000개가 달성되면 후원금 1000만원이 아동들의 디딤씨앗통장에 적립된다.

박정권 BGF리테일 커뮤니케이션실장은 “CU는 미래 주역인 아이들이 건강하고 희망찬 내일을 꿈꿀 수 있도록 전국 1만5000여 점포를 활용해 안전한 사회를 만드는데 힘쓰고 있다”며 “CU는 향후에도 사각지대에 놓인 아동들을 지원할 수 있는 다양한 방안들을 고민하고 아동 안전을 지키는 노력을 이어갈 것”이라고 말했따.

한편 CU는 아동의 안전을 지키고 기본적인 권리를 보호하기 위한 다양한 사업을 진행해오고 있다. 우선 2017년 업계 최초로 경찰청과 함께 POS 신고시스템을 개발하고 실종, 학대 예방 신고 캠페인 ‘아이CU’를 진행하고 있다. 이를 통해 지난 3년간 80여명의 아이들이 각 가정으로 돌아갈 수 있었다.

또한 BGF복지재단을 통해 저소득가정 결식아동들의 주말 식사를 지원하는 ‘집으로 온밥’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다. 해당 프로젝트를 통해 지난해 3200끼의 식사가 아이들에게 제공됐으며, 올해는 후원 범위를 넓혀 총 5000끼의 식사를 지원한다는 계획이다.


김보람 기자 minseob0402@ezy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