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 한미반도체 ‘급등세’…35억원 규모 반도체제조용 장비 수주덕
[특징주] 한미반도체 ‘급등세’…35억원 규모 반도체제조용 장비 수주덕
  • 양지훈 기자
  • 승인 2021.05.14 09: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3일 오전 9시 29분 현재 한미반도체 주가가 반도체 제조용 장비 공급 계약 소식에 6% 급등하고 있다. 사진=한미반도체
13일 오전 9시 29분 현재 한미반도체 주가가 반도체 제조용 장비 공급 계약 소식에 6% 급등하고 있다. 사진=한미반도체

[이지경제=양지훈 기자] 한미반도체 주가가 급등하고 있다. 반도체 제조용 장비 수주 소식 때문이다.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14일 오전 9시 29분 현재 한미반도체는 전 거래일보다 1800원(6%) 오른 3만1800원에 거래되고 있다.

이날 한미반도체는 대만 기업인 SPIL과 35억원 규모 반도체 제조용 장비 공급 계약을 체결했다고 공시했다. 계약 금액은 최근 매출액대비 1.4% 규모이며, 계약 기간은 내년 5월 1일까지다.


양지훈 기자 humannature83@ezy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