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섬, 파리 패션위크서 신진 디자이너 알린다 
한섬, 파리 패션위크서 신진 디자이너 알린다 
  • 김성미 기자
  • 승인 2021.09.07 11: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톰그레이하운드 파리ㆍ온라인 편집숍 이큐엘서 10여 개 브랜드 판매
비대면 트렌드 반영 ‘VR 쇼케이스’… “신진 디자이너 적극 육성할 것”

[이지경제=김성미 기자] 한섬이 차세대 ‘K-패션’을 이끌어갈 신진 디자이너 브랜드 알리기에 나선다. 

현대백화점그룹 패션전문기업 한섬은 ‘2022 봄·여름(S/S) 시즌 파리 패션위크(9월 27일~10월 5일)’를 앞두고 7일부터 다음달 5일까지 프랑스 파리 마레지구 소재 편집숍 ‘톰그레이하운드 파리’와 자사 온라인 편집숍 ‘이큐엘’에서 ‘프롬 서울 투 파리 쇼케이스’를 진행한다.

한섬이 파리패션위크에서 차세대 ‘K-패션’을 이끌어갈 신진 디자이너 브랜드 알리기에 나선다. 사진은 톰그레이하운드 파리 전경. 사진=현대백화점
한섬이 파리패션위크에서 차세대 ‘K-패션’을 이끌어갈 신진 디자이너 브랜드 알리기에 나선다. 사진은 톰그레이하운드 파리 전경. 사진=현대백화점

이번 쇼케이스는 상품력이 우수하고 성장 가능성이 있는 국내 신진 디자이너 브랜드를 선정해, 톰그레이하운드 파리와 이큐엘에서 소개·판매 하는 행사다. 물류비·통관비 등 비용 일체는 한섬이 지원한다.

파리 패션위크는 런던·밀라노·뉴욕과 더불어 세계에서 가장 권위있는 ‘글로벌 4대 패션쇼’ 중 하나다. 해외 유명 패션 브랜드가 모두 참가한다.

행사 기간 ‘톰그레이하운드 파리’ 매장 방문객이 평소보다 5배 이상 늘어날 정도로 전 세계 패션 피플의 이목이 주목된다.

쇼케이스 참여 브랜드는 글로벌 패션디자인대학 에스모드 출신 이선율 디자이너가 론칭한 슈즈 브랜드 ‘율이예’, 독창적인 프린팅으로 MZ세대에 큰 호응을 받고 있는 박문수 디자이너의 ‘더뮤지엄비지터’, 80~90년대 서울을 주제로 감각적인 컬렉션을 선보이는 김현우 디자이너의 ‘기준’ 등 10개로, 모두 104개 제품을 선보일 예정이다.

한섬은 특히 해당 기간 이큐엘에 증강현실(VR) 기술을 접목한 ‘VR 쇼케이스’도 운영한다.

코로나19로 인한 비대면 트렌드를 고려했다.

VR 쇼케이스에서는 브랜드별 제품을 360도 회전하며 상세히 볼 수 있으며, 디자인 특징과 화보 등도 확인할 수 있다. 

한섬 관계자는 “한섬이 보유한 유럽과 미주, 아시아 등 주요 네트워크를 확대해 신진 디자이너 브랜드를 적극 알릴 방침”이라며 “K-패션의 위상을 높일 수 있도록 다양한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한섬은 프롬 서울 투 파리 쇼케이스를 기념해 7일~20일 이큐엘에서 온라인 기획전을 열고 쇼케이스에 참여하는 10개 브랜드의 인기 상품을 선보인다. 


김성미 기자 chengmei@hanmail.net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